본문 바로가기
My collection

나이키 x 트래비스 스캇 에어맥스1 골드 (NIKE x Travis Scott Air Max 1 Gold) - 기왕 여기까지 온 거 조던1도 부탁~ -

by 분홍거미 2022. 6. 15.

개인적으로 역스우시 제품은 한번도 당첨된 적이 없었다. (그래봤자 아주 오래 전에 스캇 조던1 로우프라그먼트 한번이지만~)

 

그래서 이번 스캇 시리즈 총 4개 중에 트레이너는 적당한 곳에 에어맥스1은 할 수 있는 곳은 다 해봤는데

 

희망사항은 에어맥스1 바로크 컬러와 골드 컬러 1개씩이었지만...

 

어림도 없지~ㅋㅋ 골드컬러만 당첨~ 그래도 이게 어디냐~

 

국내에서 좀 당첨되주면 좋을텐데 국내는 영~ 가망이 없는 것 같다.

 

당첨되고 물건너 바다건너 느즈막히 받았다.

 

 

 

박스는 에어 트레이너1과 동일하다.

 

 

 

 

 

 

 

 

그런데 에어 트레이너1도 그랬고 박스가 기존 일반 나이키 박스에 비해서 슬림하고 작다.

 

음... 그렇다면 나이키가 과대포장??? ㅋㅋ

 

대충 생산하는 제품들 사이즈 보고 평균내서 박스 만드나보다

 

 

 

 

 

 

 

 

구매한 사이즈는 255mm(US7.5) 사이즈

 

실측 발길이 250mm에 발볼 100mm 정도인데 이번 스캇 에어맥스1이 기존 에어맥스1에 비해서

 

어퍼 두께가 살짝 얇어서 그런지 좀 더 편한한 느낌이 들더라.

 

발볼은 엄청 여유있는 건 아니지만 적당한 피팅감을 주고 발길이는 여유롭고~

 

발볼이 100mm 미만이라면 정사이즈도로 충분할 것 같다.

 

 

 

 

 

 

 

 

박스는 동일한 박스라 칵투스 로고는 같은 위치에 프린트되어 있다

 

 

 

 

 

 

 

 

오호~ 이번 스캇 시리즈 중에 메인 제품 중에 하나다보니 유난히 두근거린다~

 

 

 

 

 

 

 

 

골드컬러라고 하는데 뭔가 레몬처럼 밝은 톤의 느낌이라 좋음~

 

 

 

 

 

 

 

 

해외에서 된 거라서 탭은 없고 짙은 갈색? 내지는 짙은 회색 레이스가 추가로 붙어 있다.

 

 

 

 

 

 

 

 

 

 

 

 

 

 

 

 

 

 

 

 

 

 

 

 

 

 

 

 

 

 

 

 

 

 

 

에어 트레이너1도 그랬지만 에어맥스1도 기존 에어맥스1보다 디테일과 디자인에 신경을 많이 쓴 것 같다.

 

 

 

 

 

 

 

 

아무래도 에어맥스1을 베이스로 한 제품이라서 외형 라인에 큰 변화는 없지만

 

위에서 바라봤을 때의 컬러 느낌은 사선에서 보는 느낌이랑은 또 다른 것 같다.

 

 

 

 

 

 

 

 

기존 에어맥스1도 어퍼쪽에 다양한 재질을 사용했는데

 

스캇 에어맥스1도 에어 트레이너처럼 다양한 소재를 넣어서 차별화를 한 느낌이 들고

 

특히 매쉬소재는 에어맥스1에서는 거의 사용하지 않았던 것 같은데 

 

이 소재 때문에 그런지 좀 시원시원하게 보여서 좋다.

 

다만 컬러자체가 밝은 톤이고 스웨이드 재질을 사용해서 신다보면 쉽게 지저분해질 것 같긴 하다.

 

 

 

 

 

 

 

 

 

 

 

 

 

 

 

 

 

에어트레이너1과는 반대로 바깥쪽에 역스우시, 안쪽에는 일반적인 스우시를 사용했는데

 

 

 

 

 

 

 

 

이 스우시에 디테일이 굉장히 독특하다.

 

 

 

 

 

 

 

 

발매 전 온라인 상에서는 자세한 사진을 볼 수가 없어서 그냥 톤정도만 바꾼 스우시라고 생각해서 몰랐는데

 

스우시 라인에 맞춰서 비즈를 심어놨다.

 

 

 

 

 

 

 

 

안쪽도 동일하게 비즈를 심어놓음~

 

그래서인지 몰라도 신발을 보면 일단 역스우시에 눈길이 가게 되고 좀 더 자세하게 보다보면

 

스우시 안에 비즈 디테일까지 눈길이 가게 되는 것 같음

 

의도적인 건가???

 

 

 

 

 

 

 

 

그리고 또 하나의 특징은 뒷꿈치와 발등을 동시에 잡아주는 레이스 시스템을 사용했는데

 

아마 나이키 마운틴 플라이 제품에서도 본 적이 있을 거다.

 

이번 스캇 에어맥스1 디자인의 모티브가 된 제품이 나이키 ACG 포켓 나이프라고 하는데

 

제품 사진을 보면 거의 비슷한 느낌이긴 하더라.

 

 

 

 

 

 

 

 

 

나이키 ACG 마운틴 플라이 로우 (NIKE ACG Mountain Fly Low)

작년에 ACG 마운틴 플라이 고어텍스가 출시 되었을 때 생각보다 다른 라인보다는 인기가 좀 덜하다고 느껴졌는데 제법 빨리 품절이 되었던 것으로 기억한다. 최근에 트래킹이나 등산이 인기가

pinkcloudy.tistory.com

마운틴 플라이 로우 포스팅은 여기 참고~

 

 

 

 

 

 

 

독특하게 미드솔을 투톤으로 해놨는데 뭔가 미드솔을 얇게 보이게 하는 착각도 들고

 

운동화에서는 잘 하지 않는 그라데이션 처리를 해서 그런지 고급스러운 느낌도 든다.

 

그리고 오픈형 에어 유닛을 사용하는 에어맥스1인데 유닛까지 도색일 해놨다.

 

그래서 이거 에어 유닛은 안 넣은 줄 알았는데 만져보니 에어 유닛은 있음~ㅋㅋ

 

 

 

 

 

 

 

 

뒷축은 꽤 화려한 편이다~

 

 

 

 

 

 

 

 

삼각형 패치에 왼쪽은 나이키 로고, 오른쪽에는 캑터스 잭 로고가 새겨져 있음

 

컬러도 자색으로 대비해놔서 로고들이 눈에 확 들어온다.

 

 

 

 

 

 

 

 

 

 

 

 

 

 

 

 

 

 

 

 

 

 

 

 

 

 

 

 

 

 

 

 

 

 

 

에어맥스1 자체가 클래식 디자인이기는 하지만

 

최근 나오는 디자인들에 비해서 아쉬운 부분은 전혀 없는 것 같다.

 

다만 이상하게 국내에서 에어맥스1은 유난히 힘을 쓰지 못하는 것 같은데

 

얼마 전에 발매한(진짜 어지간한 사람들은 다 당첨되던~ㅠㅜ) 카시나 에어맥스1도 힘을 쓰지 못하는 걸보면

 

국내에서는 어쩔 수 없나보다

 

 

 

 

 

 

 

 

아웃솔은 기존 아웃솔 패턴에서 바운더리 라인은 동일하지만 각 부위의 디테일은 

 

스캇 에어맥스1에 맞춰서 바뀐 것 같다.

 

그리고 전체 컬러가 밝은 톤이다보니 아웃솔을 이걸 회색이라고 해야 하나 차콜 컬러라고 해야하나 모르겠지만

 

마치 무게중심을 잡듯이 묵직한 컬러로 해놔서 괜찮은 것 같다.

 

 

 

 

 

 

 

 

이건 깔창이 쉽게 빠지더라~ㅋㅋ

 

깔창 컬러는 어퍼 밝은 골드 컬러로 사용했고 뭔가 오솔라이트같은 느낌적인 느낌?

 

 

 

 

 

 

 

 

깔창 하단에도 아웃솔 라인처럼 디테일을 넣어 놓음

 

 

 

 

 

 

 

 

깔창 왼쪽은 캑터스 로고, 오른쪽에는 나이키 로고가 프린팅 되어 있음

 

 

 

 

 

 

 

 

혀부분은 스웨이드 재질에 굵직한 나일론 밴드로 레이스 홀을 붙여놨는데

 

이게 신었을 때 은근히 혀가 돌아가지 않게 해줘서 좋다.

 

 

 

 

 

 

 

 

특이하게 대비되는 컬러고 캑터스 로고가 상단에 있고

 

 

 

 

 

 

 

 

스캇 에어맥스1 골드는 기존 에어맥스1과는 다르게

 

레이스 홀이 안쪽으로 들어가서 신었을 때 좀 더 심플한 느낌을 주는 것도 독특~

 

근데... 개인적으로 운동화 신을 때 레이스를 묶고 풀고 하는 타입이라서 좀 불편하다.

 

 

 

 

 

 

 

 

안쪽은 자색 컬러에 부드러운 재질의 원단을 사용했고 사이즈택이 독특하게 혀에 붙어 있더라.

 

 

 

 

 

 

 

 

안쪽 마감은 꽤 괜찮은 편~

 

 

 

 

 

 

 

 

 

 

 

 

 

 

 

 

 

기존 에어맥스1들은 발목쪽이 아예 두껍게 만들어졌는데

 

스캇 에어맥스1의 경우에는 기본적으로 어퍼는 얇게 만들되 발목은 잘 잡아주기 위해서 쿠션을 넣었다.

 

뭔가 인라인 레이싱스케이트같은 느낌이라고 할까?

 

덩크로우 SB같은 느낌도 있고

 

 

 

 

 

 

 

 

 

 

 

 

 

 

 

 

 

 

 

 

 

 

 

 

 

 

 

 

 

 

 

 

 

 

 

 

 

 

 

 

 

 

 

 

받기 전까지는 전체가 밝은 옐로우톤이라서 다소 부담스럽지 않을까 생각했지만

 

직접보니 같은 컬러라도 어퍼 재질과 톤을 다양하게 사용해서 그리 부담스러운 컬러는 아닌 것 같다.

 

되려 컬러조합만 놓고 보면 올 블랙 내지는 올 화이트처럼 계절타지 않고 색조합을 해놔서

 

계절 상관없이 잘 사용할 수 있을 것 같다.

 

 

 

 

 

 

 

 

 

 

 

 

 

 

 

 

 

뭐 현제 리셀가격이 어떻고 뭐고 관심없고

 

직접 볼 수 없었던 역스우시라서 개인적으론 너무 무지막직하게 좋음~ㅋㅋ

 

 

 

 

 

 

 

 

 

 

 

 

 

 

 

 

 

 

 

 

 

 

 

 

 

 

UV라이트로 빛반응 하는 부분을 좀 봤는데

 

레이스홀 라인 앞쪽 일부분과 어퍼 매쉬타입 재질 중에 상단말고는 특별히 반응 하는 부분이 없었다.

 

 

 

 

 

 

 

 

아~! 뒷축 삼각형 패치에 로고는 빛반응을 한다.

 

 

 

 

 

 

 

 

 

 

 

 

 

 

 

 

 

오랜만에, 아니... 처음으로 역스우시니 잘 신어야지~

 

그나저나 이 기세로 7월에 있을 역스우시도 하나만~^^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