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크로스'에 해당되는 글 33건

  1. 2017.12.30 반다이 하이메탈 마크로스 VF-2SS 발키리 II
  2. 2017.12.29 반다이 하이메탈 마크로스 35주년 VF-1S 발키리 멧서 컬러 버젼
  3. 2016.10.17 20161010 도쿄여행 셋째날 (2)
  4. 2016.09.07 1/20 맥스팩토리 미니멈팩토리 마크로스 린 민메이
  5. 2016.08.05 하이메탈R 마크로스 디스트로이드 몬스터 HWR-00-MkII

반다이 하이메탈 마크로스 VF-2SS 발키리 II

Forever Macross 2017.12.30 18:11

마크로스를 제법 많이 접해본 경험이 있지만

 

이 녀석만은 유난히 생소한 기체이다

 

솔직히 마크로스2(아마도...)에 나왔던 기체인데 제대로 본 적도 없고 그냥 마크로스니까 예전에 프라모델도 만들어봤던 기억이 있는데

 

반다이에서도 꽤 오랜만에 하이메탈 시리즈로 나온 것이고

 

다른 브랜드에서도 DX 초합금 급으로 나오긴했는데 너무 엉성하고 가격도 만만치 않아서 생각없던 차에

 

반다이에서 나온다는 정보를 보고 구입~

 

이것도 물론 일본에서~^^

 

 

 

 

뭐랄까 꽤 오래 전에 나온 디자인치고는 제법 샤프한 느낌을 주긴하는데

 

기존에 마크로스 시리즈들의 변형타입과는 좀 다른 느낌이라서 그런지 어색해보이긴 한다

 

vf-4와 비슷한 느낌도 들고~

 

 

 

 

 

 

 

 

 

 

 

 

 

 

 

 

 

 

 

 

 

 

 

 

 

 

 

 

 

 

 

 

 

 

 

 

 

 

 

 

 

 

 

 

 

 

 

 

 

 

어제 포스팅했던 VF-1S보다는 좀 더 디테일한 느낌은 있는데 컬러조합이 단순해서 그런지

 

좀 밋밋해보이는 느낌

 

 

 

 

 

 

 

 

 

 

콕핏은 잘 표현해놨다.

 

 

 

 

 

 

 

 

 

 

파일럿을 보니 주인공이 여자였나? 모르겠네...

 

 

 

 

 

 

 

 

 

 

 

 

 

 

 

 

 

 

 

 

 

 

 

 

 

 

 

 

 

 

거워크모드는 VF-1 시리즈들보다는 좀 더 프로포션이 좋은 느낌

 

 

 

 

 

 

 

 

 

 

거워크 모드시 앞부분이 갈라지는 건 파츠교환식으로

 

VF-2SS도 파츠교환이 제법 많다.

 

 

 

 

 

 

 

 

 

 

 

 

 

 

 

 

 

 

 

 

 

 

 

 

 

 

 

 

 

 

 

 

 

 

 

 

 

 

 

 

 

 

 

 

 

 

 

 

 

 

팔을 꺼냈을 때에는 좀 더 안정적인 느낌을 주고 프로포션도 괜찮은 편~

 

 

 

 

 

 

 

 

 

 

 

 

 

 

 

 

 

 

 

 

 

 

 

 

 

 

 

 

 

 

배트로이드 변형시 비율은 원작과 최대한 가깝게 한 것 같고 옆에서 보면

 

다른 마크로스 시리즈들에 비해 상당히 볼륨감이 적다.

 

뒤쪽의 윙은 파츠교환으로 변형시 사용하기 때문에 파이터 모드 윙이랑 다름

 

 

 

 

 

 

 

 

 

 

 

 

 

 

 

 

 

 

 

 

앞부분을 들어올리면 이런 느낌

 

 

 

 

 

 

 

 

 

 

그리고 수퍼팩(?이라고 해야 하나?) 파츠도 같이 들어있다.

 

 

 

 

 

 

 

 

 

 

 

 

 

 

 

 

 

 

 

 

 

 

 

 

 

 

 

 

 

 

파츠를 보면 대기권용은 아닌 것 같은데...

 

뭐 원작을 제대로 봤어야 알지 ㅋㅋ

 

 

 

 

 

 

 

 

 

 

 

 

 

 

 

 

 

 

 

 

 

 

 

 

 

 

 

 

 

 

팩자체가 부피가 커서 버티려나 싶었는데 잘 버텨준다.

 

 

 

 

 

 

 

 

 

 

 

 

 

 

 

 

 

 

 

 

 

 

 

 

 

 

 

 

 

 

배트로이드 변형시에는 무게중심이 살짝 뒤쪽이라 자세 제대로 잡지 않으면 수시로 넘어감

 

 

 

 

 

 

 

 

 

 

그리고 대형빔포도 있고

 

 

 

 

 

 

 

 

 

 

여태껏 제대로 만져본 적이 없었는데 오늘에서야 결국 만져보게 됐다.

 

미사일포트는 전체는 아니지만 부분적으로 파츠교환으로 개폐모드를 만들 수 있고

 

손 역시 배트로이드 변형시 사용할 수 있는 파츠가 따로 있어서 좋긴한데... 너무 귀찮음 ㅋㅋ

 

그리고 누건담 핀판넬처럼 사용할 수 있는 파츠도 들어있는데

 

스탠드는 별매인지 없어서 찍지도 않았다.

 

아무튼 지금까지도 개인적으론 의문의 발키리였는데 옛날 생각도 나고 재밌는 포스팅이였다.

 

다른 브랜드들도 컬러가 다른 기체로 몇개 나왔던데

 

이것도 아마 색놀이 하겠지?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


반다이 하이메탈 마크로스 35주년 VF-1S 발키리 멧서 컬러 버젼

Forever Macross 2017.12.29 18:47

오랜만에 마크로스 포스팅이다~

 

어째 최근 마크로스 vf-31 시리즈들은 애니메이션의 영향인지 영 눈에 들어오지 않는다.

 

YF-19와 VF-25를 적절하게 섞어놓은 기체이긴한데.... 보질 않아서 잘 모르겠지만 극중에서도 크게 비중이 있게 다뤄지는 것도 아닌 것 같고...

 

그 와중에 35주년 기념 버젼이 극중 파일럿 중에 멧서라는 파일럿 컬러로 나와서 하나 집어왔다.

 

물론 도쿄여행 갔을 때~^^

 

 

 

 

VF-31 멧서 컬러도 그랬고 VF-1S 역시 멧서컬러라 그런지 좀 묵직한 느낌의 컬러다.

 

 

 

 

 

 

 

 

 

 

 

 

 

 

 

 

 

 

 

 

VF-1 제품은 이게 아니더라도 계속 나오던 거라서 크게 바뀐 건 없는 것 같고

 

 

 

 

 

 

 

 

 

 

 

 

 

 

 

 

 

 

 

 

좀 달라보이는 건 콕핏부분인데 아마도 EX기어를 사용할 수 있게 개조를 한 것 같은데

 

극중에서도 잠깐 나오지 아마?

 

 

 

 

 

 

 

 

 

 

 

 

 

 

 

 

 

 

 

 

 

 

 

 

 

 

 

 

 

 

 

 

 

 

 

 

 

 

 

 

 

 

 

 

 

 

 

 

 

 

거워크모드는 그럭저럭 괜찮은데 DX 초합금만큼의 프로포션은 좀 힘들다.

 

그래도 중요한 부분에는 메탈로 넣어놔서 그런지 흐느적 거리는 건 없어서 좋다.

 

 

 

 

 

 

 

 

 

 

 

 

 

 

 

 

 

 

 

 

 

 

 

 

 

 

 

 

 

 

아마 전에 프라모델로 VF-1 시리즈가 나왔던 것으로 기억하는데...

 

진짜 영~~~~ 아니었다. 그걸 왜 안들고 있나 싶을 정도로

 

그에 비하면 하이메탈 시리즈는 마크로스도 제법 잘 뽑아내는 것 같다. 비율도 괜찮고

 

 

 

 

 

 

 

 

 

 

그리고 35주년 기념 프린팅이 되어 있는 스탠드도 같이 들어있다.

 

 

 

 

 

 

 

 

 

 

 

 

 

 

 

 

 

 

 

 

 

 

 

 

 

 

 

 

 

 

 

 

 

 

 

 

 

 

 

 

 

 

 

 

 

 

 

 

 

 

전체적으로 프로포션은 무난한 것 같은데

 

아무래도 DX 초합금에 비해서 거워크나 배트로이드로 변형 시 파츠를 교환하는 건 좀 불편

 

아마도 DX 초합금이랑 팀킬은 하지 않으려고 그러는 듯~ 

 

 

 

 

 

 

 

 

 

 

 

 

 

 

 

 

 

 

 

 

사신 프린팅이 기체에 되어 있는데 왠지 오즈마가 생각나는 건 뭘까???

 

 

 

 

 

 

 

 

 

 

 

 

 

 

 

 

 

 

 

 

박스는 생각보다 작은 편~

 

언제나 그랬듯이 VF-1 시리즈는 반다이 입장에서는 울궈먹기 딱 좋은 라인업이다.

 

전에 출품작이었는지 PG급 크기의 VF-1J를 전시해놓은 사진을 본 것 같은데 나올라나 모르겠네

 

아마 YF-19도 폴드부스터를 장착한 제품을 전시했었으니 머지 않아 DX 초합금 시리즈로 나올 듯 싶고...

 

YF-21은 안 내주려나? 아님 숨기고 있는 건지 ㅋㅋ

 

기왕 나올거면 마크로스 플러스 버젼 고스트도 내줬으면 좋겠다!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


20161010 도쿄여행 셋째날 (2)

Bon voyage 2016.10.17 00:41

그렇게 츠키지 시장에서 아침겸 점심으로 잘 먹고 오다이바로 향했다.

 

 

 

그냥 아무 생각없이 쓰기 편한 유리카모에 1일 패스권 구입~

 

 

 

 

 

 

 

 

여전히 날씨는 흐렸다.

 

 

 

 

 

 

 

 

파노라마로도 좀 찍어보고~

 

 

 

 

 

 

 

 

이번 여행할 때는 소니 A6300을 가지고 갔었는데 이 녀석 초점 잡는게 보통이 아니더라.

 

그 멀리 있는 비행기도 정확하게 잡아주고~ 아무튼 여행할 때는 가볍고 성능 좋은 녀석이 최고~!

 

 

 

 

 

 

 

 

무슨 행사가 있는지 항상 텅 비어 있던 곳이 빽빽하게 자리를 차지 하고 있었다.

 

왠지 카트대회를 하는 것 같기도 했고~

 

 

 

 

 

 

 

 

 

 

 

 

 

 

 

 

 

 

 

 

 

 

 

 

변함없이 서 있던 RX-78~

 

요즘 드론으로 영상이나 사진퇄영을 많이 하다보니 이 곳 근처는 드론 날리는게 금지라고 되어 있더라.

 

나중에 드론 구입하면 한번 찍어보고 싶었는데...

 

 

 

 

 

 

 

 

그리고 뭔가 날짜를 체크하는 전광판이 있었는데~

 

 

 

 

 

 

 

 

대충 40주년이 될 때까지 일본명소 각지에 건담스팟을 만든다는 얘기인 것 같던데...

 

이러다보면 건담 좋아하는 사람들은 여기저기 돌아다녀야 할 판~

 

 

 

 

 

 

 

 

부탁받은 건담이 있어서 그것만 사려다가 오랜만에 유료입장을 해봤다.

 

 

 

 

 

 

 

 

티켓 구입할 때 건담 헤드파츠를 주는데

 

유료입장 후에 나머지 파츠를 같이 조립할 수 있는 부스가 있다고 해서 한번 해봐야겠다고 생각했는데...

 

아무튼~

 

 

 

 

 

 

 

 

 

 

 

 

 

 

 

 

 

 

 

 

 

 

 

 

 

 

 

 

 

 

 

 

 

 

 

 

 

 

 

 

 

 

 

 

 

 

 

 

 

 

 

 

 

 

 

 

 

 

 

 

 

 

 

 

 

그리고 건담파츠들을 어떻게 사출해서 제품으로 만드는지 간단하게 볼 수 있는 부스도 있었다.

 

 

 

 

 

 

 

 

 

 

 

 

 

 

 

 

 

 

 

 

 

 

 

 

 

 

 

 

 

 

 

 

 

 

 

 

 

 

 

 

 

 

 

 

 

 

 

 

 

 

 

 

 

 

 

 

 

 

 

 

 

 

 

 

 

 

 

 

 

 

 

 

 

 

 

 

 

 

 

 

 

 

 

 

 

 

 

 

 

 

 

 

 

 

 

 

 

 

 

 

 

 

 

 

공휴일이라서 그런지 위에 사진에서 받았던 헤드파츠와 조립하는 이벤트는 종료...

 

늦게 간 것도 아니었는데 참...

 

다른 건 크게 달라진게 없어서 대충 둘러봤다.

 

저녁에 갈 곳이 있어서 슬슬 아키하바라로~

 

 

 

 

 

 

 

아키하바라에 내리자마자 반다이 혼웹부스부터 가봤다.

 

최근 신 고지라 영화 상영으로 고지라 부스가 있었는데 감독이 안노 감독이어서

 

당연히 에바와 콜라보레이션~ 진짜 에반게리온 시리즈의 끝은 어딘가 싶다.

 

 

 

 

 

 

 

 

아마도 이 녀석이 신 고지라~

 

 

 

 

 

 

 

 

그리고 마크로스 델타 시리즈 합금판도 전시되어 있었다.

 

올해 말에 발매하는 VF-31 지그프리드와 Sv-262 드라켄

 

 

 

 

 

 

 

 

 

 

 

 

 

 

 

 

마크로스 델타를 안 봐서 모르겠는데

 

아마 5호기까지 있지? 줄줄이 색놀이해서 내놓겠지 아마도~

 

 

 

 

 

 

 

 

그리고 드라켄~

 

이 녀석은 변형메카니즘이 기존의 마크로스와 좀 달라서 독특하더라

 

내년 초 발매로 알고 있는데 적절한 시기에 봐서 주인공 기체와 이 녀석만 사볼 생각~

 

수퍼팩들은 나올텐데 아마도 혼웹한정으로 나올테고 아머드 팩은 나올지 어떨지 모르겠다

 

 

 

 

 

 

 

 

 

 

 

 

 

 

 

 

 

 

 

 

 

 

 

 

 

 

 

 

 

 

 

 

 

 

 

 

 

 

 

 

 

 

 

 

 

 

 

 

 

메탈콤포짓 유니콘 최종결전 버전은 이미 발매~

 

 

 

 

 

 

 

 

고스트버스터즈에 나왔던 녀석은데 머쉬멜로우였나? 기억이 가물가물~

 

 

 

 

 

 

 

 

 

 

 

 

 

 

 

 

 

 

 

 

 

 

 

 

도톤보리에서 봤던 기억이 있는데 여기에도 새로 생겼나보다. 치즈케이크가 유명한 곳~

 

 

 

 

 

 

 

 

 

 

 

 

 

 

 

 

 

 

 

 

 

 

 

 

1/72 프라모델들도 판매 중이었는데

 

몇 번을 살까 고민하다가 만들 시간도 없을 것 같아서 패스~

 

 

 

 

 

 

 

 

VF-1 EX~ EX 기어를 사용할 수 있게 개조해서 이제는 거의 조상급인 VF-1이 아직도 출연~

 

아마 반다이에서도 나오겠지 뭐~

 

 

 

 

 

 

 

 

 

 

 

 

 

 

 

 

민메이에 이어 란카도 프라모델 킷이 나왔는데 대충보니 이건 도색 필수일 것 같다.

 

 

 

 

 

 

 

 

 

 

 

 

 

 

 

 

냥보를 구입하고 싶어서 고토부키야에 도착~

 

 

 

 

 

 

 

 

 

 

 

 

 

 

 

 

 

 

 

 

 

 

 

 

 

 

 

 

 

 

 

 

생각보다 스타워즈 제품들이 많았다.

 

이거 그대로 연출하려면 돈 좀 깨질 듯~ 그래도 있어보이긴 하다.

 

 

 

 

 

 

 

 

 

 

 

 

 

 

 

 

 

 

 

 

 

 

 

 

애플제품을 판매하는 곳이 있어서 혹시나 하는 마음에 워치 재고를 물어봤더니 역시나 언제 들어올지 모름...

 

슬슬 시간이 되어서 전날 갔었던 카구자라카로~

 

 

 

 

 

 

'Bon voyage'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61011 도교여행 넷째날 (1)  (0) 2016.10.18
20161010 도쿄여행 셋째날 (3)  (0) 2016.10.18
20161010 도쿄여행 셋째날 (2)  (0) 2016.10.17
20161010 도쿄여행 셋째날 (1)  (0) 2016.10.16
20161009 도쿄여행 둘째날  (0) 2016.10.15
20161008 도쿄여행 첫날  (0) 2016.10.14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


1/20 맥스팩토리 미니멈팩토리 마크로스 린 민메이

Forever Macross 2016.09.07 01:01

근래에 마크로스는 눈에 들어오는 것이 없었는데 맥스팩토리에서 큰 건수를 하나 터뜨렸다.

 

VF-1 발키리가 1/20 스케일로 발매할거라고 3D목업까지 공개해서 계속 관심을 갖고 있었는데...

 

어라? 맛보기인가? 민메이를 같은 스케일로 제품을 내놓았다.

 

사실 마크로스도 메카닉 쪽에 관심이 있지 캐릭터 피규어쪽은 관심이 없었는데

 

이래저래 마크로스라는 핑계로 구입해봤다.

 

 

 

 

 

 

박스가 제법 클 줄 알았는데 생각보다 얇았다.

 

 

 

 

 

 

 

 

내용물은 메뉴얼 겸 포스터가 들어있고 조립형 제품이 전부~

 

생각보다 부품 수는 적었는데 아무래도 좀 약한 부분들이 있어서 그런지 공간을 큼직큼직하게 해놓았더라.

 

 

 

 

 

 

 

 

그리고 공포의 습식데칼...

 

개인적으로 습식데칼 정말 싫어하는데 어쩔 수가 없더라.

 

기왕이면 반다이처럼 일반 스티커 타입으로도 넣어줬으면 좋았을텐데 말이지...

 

아무튼 붙여야 할 부분이 좀 난해하고 작아서 그런지 여분의 데칼이 들어있어서 한번 실수는 넘어갈 수 있을 듯~

 

그런데 눈이 저렇게 많은 걸 보면 아마도 말이지... ㅋㅋ

 

운좋게 눈부분은 한번에 끝냄~!

 

 

 

 

 

 

 

 

부품 수가 적어서 금방 완성~!

 

 

 

 

 

 

 

 

 

 

 

 

 

 

 

 

 

 

 

 

 

 

 

 

 

 

 

 

 

 

 

 

 

 

 

 

 

 

 

 

 

 

 

 

 

 

 

 

 

 

 

 

 

 

 

 

분명히 인젝션 키트인데 커팅하면서 느낀 건 좀 레진같은 느낌이었다.

 

그리고 생각보다 접착제가 잘 붙지 않아서 순간접착제로 겨우 고정시켰다.

 

완성하고 느낀 건 확실히 이 라인업 제품들은 도색은 필수도 해야할 듯... 데칼만 붙여놨더니 식완이랑 별반 다른게 없어 보인다.

 

 

 

 

 

 

 

 

 

 

 

 

 

 

 

 

 

 

 

 

 

 

 

 

클리어부품 때문에 그런지 조명만 잘 이용하면 괜찮은 사진 나올 듯~

 

지금까지 마크로스 중에 캐릭터 피규어는 알토 EX기어 이후론 처음이 아닌가 싶다.

 

그것도 인젝션키트로~

 

아무튼 차후에 나올 VF-1이 기대된다. 그 크기에 변형까지 기대하는 건 좀 무리겠지?

 

 

 

 

 

 

 

 

 

 

다음 포스팅은 이 녀석이다~

 

왠지 밖에서도 좀 찍어보고 싶어서 포스팅은 느긋하게 할 생각~!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


하이메탈R 마크로스 디스트로이드 몬스터 HWR-00-MkII

Forever Macross 2016.08.05 00:18

오래 전에 예약했었던 디스트로이드 몬스터를 오늘 받았다.

 

하이메탈 시리즈라서 '뭐, 얼마나 크겠어?'라고 생각했는데 생각보다 큰 박스에 좀 놀람...

 

어쩐지 배송비가 좀~ㅋㅋ

 

 

 

마크로스 시리즈 중에 몬스터들은 생각보다 많이 버전업을 하진 않았다.

 

초기 디스트로이드 몬스터를 시작해서 VFX 마크로스에서 나왔던 퀘히니 몬스터 그리고 마크로스 제로에 나왔던 몬스터가 전부...

 

그래서인지 외형은 대부분 비슷한 느낌이다.

 

 

 

 

 

 

 

 

그 중에서도 이 녀석은 극중에서 크게 임팩트를 주는 조연은 아니였지만

 

다른 기체들에 비해 육중한 덩치와 무기 때문에 그런지 꽤 인상적이었다. 물론 덩치에 비해 무기는 좀 빈약한 수준이었지만...

 

마크로스 제로에서나 퀘히니 몬스터처럼 핵탄두를 날리는 녀석은 아니었기 때문에 그런 듯 싶다.

 

 

 

 

 

 

 

 

기체 자체를 보면 선두에서 싸우는 공격형이기보다는 후방에서 지원해주는 맷집좋은 기체다.

 

 

 

 

 

 

 

 

아무튼 사진찍으면서 좀 만져봤는데 퀘히니 몬스터를 통틀어도 그 중에 가장 퀄리티가 좋은 제품인 것 같다.

 

프로포션 범위가 넓은 편은 아니지만 DX 초합금 퀘히니 몬스터와 비교해봐도 제법 괜찮은 편이다.

 

 

 

 

 

 

 

 

 

 

 

 

 

 

 

 

꽤나 큰 덩치 때문에 다리 관절부분이 잘 버틸까 걱정했었는데...

 

부드럽게 움직이면서도 무너짐없이 자세를 잘 잡아주더라.

 

 

 

 

 

 

 

 

콕핏부분도 파츠나 색분할로 잘 처리 되어있다.

 

 

 

 

 

 

 

 

가격이 가격인 만큼 클리어파츠로 사용했고

 

 

 

 

 

 

 

 

디스트로이드 몬스터는 변형이 되는 기체는 아니기 때문에 이렇게 콕핏으로 올라가는 사다리를 재현해놨더라.

 

음... 오래 전에 봐서 그런지 이런게 있었는지 모르겠네...

 

 

 

 

 

 

 

 

조종석은 총 3명이 탑승하게 되어 있는데 생각보다 좁은 공간인 것 같다.

 

퀘히니 몬스터의 경우는 극중에서 꽤 넓었던 기억이 있는데 말이지

 

 

 

 

 

 

 

 

콕핏 하단부에는 포격이 기체를 올려주는 리프트 부분이 다이캐스트로 되어 있어서

 

안정적으로 받쳐주는데 좀 아쉬은 건 슬라이드 식으로 해놨으면 어땠을까 싶다. 그냥 얹어 놓는 건 좀 아닌 것 같은데

 

 

 

 

 

 

 

 

콕핏 좌우 라이트 부분은 상하로 움직이는 것이 가능~

 

음... 아무래도 움직이는 부분은 정해져 있다보니 다른 부분의 디테일을 좀 신경쓴 것 같다.

 

 

 

 

 

 

 

 

포신 부분 해치도 열 수 있도록 해놨고

 

 

 

 

 

 

 

 

포격 시 기체를 고정시켜주는 부분도 잘 재현해놨다.

 

다리관절이 생각보다 좀 자유로운 편이라서 이 부분이 바닥에 잘 닿는 편인데

 

퀘히니 몬스터의 경우는 이렇게 되는게 쉽지 않았던 기억이 난다.

 

 

 

 

 

 

 

 

포신은 경우는 다로 끼워주는 형태인데 정말 길더라.

 

젓가락으로 써도 될 듯~ㅋㅋ

 

 

 

 

 

 

 

 

 

 

 

 

 

 

 

 

프로포션은 몬스터임을 감안하면 제법 좋은 편이다. 무게도 잘 잡아주고 흐느적 거리는 부분도 없고

 

 

 

 

 

 

 

 

아마도 발바닥부분이 다이캐스트로 되어 있어서 그러지 않나 싶네

 

그리도 분할이 되어 있어서 그런지 앞, 뒤부분이 좀 움직이기는 하는데 크게 도움되는 정도는 아니다.

 

 

 

 

 

 

 

 

 

 

어마무시한 덩치에 중장거리 무기를 탑재한 녀석의 페인팅으론 안 어울리는 것 같기도 하지만

 

왠지 묘하게 잘 어울리는 페인팅이다.

 

뭐랄까 웃으면서 사람잡는 UFC 파이터 같은 그런 느낌~

 

 

 

 

 

 

 

 

하이메탈 라인업이라서 크게 기대하진 않았었는데 생각했던 것 이상으로 좋다.

 

마크로스 좋아하는 사람들에게는 필구 아이템이 될지도 모르겠다. 가격만 좀 적당하면

 

 

 

 

 

 

 

 

 

 

 

 

 

 

 

 

아이폰6S를 올려놔봤는데 하이메탈 시리즈 중에서는 가장 큰 박스가 아닐까 싶다.

 

요즘은 왠지 대형사이즈들이 많이 나오는 것 같다.

 

하세가와였던가? 1/20 사이즈 VF-1이 나올 예정이고 반다이에서도 1/60 VF-1J도 머지 않아 나올 예정인 걸 보면

 

음... 아무튼 당분간은 마크로스 델타 시리즈들이 계속 나오지 않을까 싶다.

 

DX 초합금 VF-31J 지그프리드는 월말에 발매 예정이니 내년에는 아마도 수퍼팩이랑 아머드팩까지는 나오겠지?

 

그 소대 기체들도 나올테고...

 

아무튼!!! 개인적으로는 고스트 시리즈들이 발매되면 좋겠다. 왜 이건 안 나오는지 모르겠네...

 

 

 

 

 

 

 

 

오늘은 무지 덥다.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