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콘 건담'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8.12.14 2018년 12월 도쿄여행 셋째날 (1) - 오다이바 -
  2. 2017.08.18 1/144 RG 유니콘

2018년 12월 도쿄여행 셋째날 (1) - 오다이바 -

Bon voyage 2018.12.14 21:46

월요일 아침...

 

아침에 일찍 팀랩 보더리스 전시회를 보러 오다이바로~

 

 

 

 

 

 

 

 

 

 

 

 

 

 

아침이라서 한산한 느낌이었다.

 

중국여행객들이 제법 많았고 살짝 봤더니만 드럭스토어는 슬쩍슬쩍 확인하는 모습도 보이고

 

여전히 구매들을 많이 하나보다.

 

아무튼 비너스 포트는 나중에 보기로 하고 팀랩 보더리스 전시회 티켓 끊으러 이동~

 

 

 

 

 

 

 

 

 

 

 

 

 

 

 

 

 

 

 

 

 

 

 

 

 

 

 

 

 

 

분명 전날까지 티켓이 여유가 있어서 미리 예매도 하지 않고 갔는데...

 

월요일 아침부터 줄 서 있는 걸 보고 기다릴까 생각하고 있었는데 계단 아래 사람들보니 답이 안 나옴...

 

아쉽지만 전시회는 패스~ 이거 꼭 가보고 싶었던 전시회인데 아쉽다.

 

 

 

 

 

 

 

 

 

 

여전히 개장 전이라서 그냥 비너스 포트만 둘러보기로

 

 

 

 

 

 

 

 

 

 

 

 

 

 

 

 

 

 

 

 

 

 

 

 

 

 

 

 

 

 

 

 

 

 

 

 

 

 

 

 

 

 

 

 

 

 

 

 

 

 

 

 

 

 

 

 

 

 

 

 

 

 

 

 

 

 

 

 

 

 

분수광장이 어느 해보다 화려한 느낌이더라.

 

 

 

 

 

 

 

 

 

 

 

 

 

 

 

 

 

 

 

 

 

 

 

 

 

 

 

 

 

 

 

 

 

 

 

 

 

 

 

 

 

 

 

 

 

 

 

 

 

 

 

 

 

 

 

 

 

 

 

 

비너스포트는 쇼핑하기도 참 좋지만

 

천장을 하늘처럼 꾸며놔서 그냥 걷기만 해도 좋은 곳이다.

 

뭐랄까 집에 돌아갈 때 저녁놀을 보면서 돌아가는 느낌? 뭔가 아련한 느낌이라서 좋다.

 

 

 

 

 

 

 

 

 

 

윗층에 아디다스랑 나이키 아울렛이 있어서 가보고 딱히 눈에 들어오는 건 없어서 바로 건담베이스로~

 

 

 

 

 

 

 

 

 

 

근래에 도쿄는 여행하러 제법 왔었지만 RX-78에서 유니콘 건담으로 바뀐 이후로는 처음 와보는 것 같다.

 

건담에 크게 관심이 많은 편은 아니라서 '뭐 나중에 다시 오면 가보지 뭐~'라는 생각에 그런 것 같네

 

처음 RX-78이 세워졌을 때에는 오다이바에 발을 디딜 수 없을 정도로 사람들도 많았고

 

시즈오카에 까지 가서 봤었는데... 뭐든 익숙해지면 마음이 좀 느슨해져서 그런가? 아무튼 유니콘은 리뉴얼 후 처음 봄

 

 

 

 

 

 

 

 

 

 

뒷태도 멋지다!

 

 

 

 

 

 

 

 

 

 

HIRM 레드 프레임은 이미 구입을 해놔서 구지 건담베이스까지 올라갈 필요는 없었는데

 

전시회를 못 본 관계로 시간이 있어서 올라가봤다. 올라가면서도 그냥 돌아갈까, 올라갈까 고민 ㅋㅋ

 

 

 

 

 

 

 

 

 

 

다이버 시티 내부의 매장들도 참 볼거리가 많은데...

 

딱히 구입하려는 것이 있는 게 아니면 쇼핑은 거의 하질 않는 편이라서...

 

아무튼 올라가면서 좀 봤는데 아이쇼핑이라도 제법 괜찮은 곳인 것 같다.

 

 

 

 

 

 

 

 

 

 

건담 베이스도 리뉴얼 된 건 알고 있었는데

 

안에 있었던 라이트닝 건담이랑 코어 파이터는 치운 듯~ㅋ

 

 

 

 

 

 

 

 

 

 

 

 

 

 

 

 

 

 

 

 

 

 

 

 

 

 

 

 

 

 

 

 

 

 

 

 

 

 

 

 

 

 

 

 

 

 

 

 

 

 

 

 

 

 

 

 

 

 

 

 

 

 

 

 

 

 

 

 

 

 

구지 구입을 하지 않아도 볼거리가 더 많아져서 좋은 것 같다.

 

 

 

 

 

 

 

 

 

 

이번 새로운 건담이 나왔는데 페넥스 건담이랑 싸우는 기체였던 것 같은데

 

덴드로비움 비슷한 장비를 사용하는 것 같음

 

 

 

 

 

 

 

 

 

 

HIRM 레드 프레임도 전시해놨더라.

 

오늘 데칼까지 다 붙였는데 온라인에서 봤던 뭐랄까 육중한 모습에 좀 고민했었는데

 

만들어 보고 나니 비율이나 볼룸감도 제법 좋았다.

 

발바토스처럼 메탈릭 코팅도 아닌데 메탈 부품이 생각보다 적음...

 

반다이 레드 프레임 전 라인업 중에서는 프로포션이 가장 좋지 않을까 싶네.

 

 

 

 

 

 

 

 

 

 

나중에 발라토스 루프스나 좀 내줬으면 좋겠다~

 

 

 

 

 

 

 

 

 

 

건담 베이스 한정 골드코팅 유니콘

 

 

 

 

 

 

 

 

 

 

 

 

 

 

 

 

 

 

 

 

에코프라는 여전히 계속 판매중

 

 

 

 

 

 

 

 

 

 

 

 

 

 

 

 

 

 

 

 

 

 

 

 

 

 

 

 

 

 

 

 

 

 

 

 

 

 

 

 

나중에 견학 한번 가보고 싶다.

 

 

 

 

 

 

 

 

 

 

 

 

 

 

 

 

 

 

 

 

 

 

 

 

 

 

 

 

 

 

 

 

 

 

 

 

 

 

 

 

한정 상품들이 제법 있었는데 좀 살까 고민하다가 그냥 패스~ㅋㅋ

 

역시 건담 체질은 아닌 듯~

 

적당히 둘러보고 다시 유리카모메로~

 

 

 

 

 

 

 

 

 

 

운 좋게 앞자리가 비어서 사진 좀 찍으면서 돌아감~

 

 

 

 

 

 

 

 

 

 

 

 

 

 

 

 

 

 

 

 

 

 

 

 

 

 

 

 

 

 

한번 가보고 싶은 돈까스가게가 있어서 닌교쵸로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


1/144 RG 유니콘

My collection 2017.08.18 00:39

뜬금없이 MG GP-03을 만들어보고 싶어서 아마존에서 뒤적이다가

 

RG 유니콘도 조만간 발매한다길래 같이 구입해봤다.

 

사실 좀 더 일찍 사진을 찍었었는데 뭔가 쎄~한 느낌이 들어서 다시 보니

 

이 녀석 바지를 거꾸로 입힘... 그래서 처음부터 다시 찍다보니 의욕은 사라지고 대충대충 찍어서 올려본다.

 

 

 

기존의 반다이에서 발매되었던 유니콘 시리즈들과는 좀 다르게 살짝 육중한 느낌이 드는데

 

전체적인 밸런스는 기존 라인업보다는 더 좋은 것 같다.

 

 

 

 

 

 

 

 

 

 

 

 

 

 

 

 

 

 

 

 

 

 

 

 

 

 

 

아무래도 유니콘이 화이트 컬러다보니 좀 밋밋할 수 있는데

 

RG 데칼들은 이런 공백을 잘 메워주는 것 같다.

 

 

 

 

 

 

 

 

 

 

 

 

 

 

 

 

 

 

 

 

 

 

 

 

 

 

 

무기는 이렇게 따로 장착할 수도 있고

 

 

 

 

 

 

 

 

 

RG 프로포션이야 말할 것도 없고 다만 아쉬운 건

 

손목이 거의 움직이지 않아서 원하는 프로포션을 잡기는 좀 쉽지 않을 듯~

 

 

 

 

 

 

 

 

 

 

 

 

 

 

 

 

 

 

 

 

 

 

 

 

 

 

 

 

 

 

 

 

 

 

 

 

RG급이 좋은 이유는 아마도 작은 사이즈임에도 나름대로 디테일을 세세하게

 

잘 살려내서 그런 거 아닌가 싶다.

 

 

 

 

 

 

 

그 다음은 디스트로이 모드

 

 

 

 

 

 

 

 

 

 

 

 

 

 

 

 

 

 

 

 

 

 

 

 

 

 

 

작은 사이즈에 변형기믹은 진짜 잘 만든 것 같다.

 

발바닥의 수평이 맞지 않는 고질적인 문제는 RG도 피해갈 수는 없는 것 같더라.

 

 

 

 

 

 

 

 

 

 

 

 

 

 

 

 

 

 

 

 

 

 

 

 

 

 

 

 

 

 

 

 

 

 

 

 

 

 

 

 

 

 

 

 

 

 

 

 

 

 

 

 

 

 

 

 

 

 

 

 

 

 

 

부품도 제법 많고 데칼은 말할 것도 없이 눈이 빠지게 붙이고 하긴 했는데

 

나름 재밌는 유니콘이었다.

 

유니콘 나왔으니 벤시, 페넥스 줄줄이 나오겠지. 풀아머는 말할 것도 없을테고

 

은근히 반다이 효자노릇하는 건담아닌가 싶다.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