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프레임'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8.12.16 반다이 하이레졸루션 모델 레드프레임 (HiRM Red frame)
  2. 2017.07.03 모토킹 1/35 아스트레이 레드프레임 버스트

반다이 하이레졸루션 모델 레드프레임 (HiRM Red frame)

My collection 2018.12.16 23:42

처음 반다이에서 하이레졸루션 모델 레드 프레임을 발매한다고 했을 때

 

내부 프레임만 보고는 '좀 애매하다...'싶어서 그냥 넘어갈까 했는데

 

막상 외부프레임을 얹은 레드 프레임을 보니 제법 괜찮아서 구입

 

첫 스타트를 발바토스로 끊은 것 같은데 루프스 라인은 왜 안 나오는지 모르겠다.

 

 

 

 

 

 

프라모델 킷이긴 하지만 내부프레임은 완성되어 있는 제품이라서 따로 박싱이 되어 있음

 

 

 

 

 

 

 

 

 

 

 

 

 

 

 

 

 

 

 

 

 

 

 

 

 

 

 

 

 

 

 

 

 

 

 

 

 

 

 

 

 

 

 

 

 

 

 

 

 

 

느낌상은 PG처럼 적당한 볼륨감에 RG같은 기믹을 적절히 섞어 놓은 느낌

 

 

 

 

 

 

 

 

 

 

허벅지 뒷편 부품과

 

 

 

 

 

 

 

 

 

 

발바닥은 메탈재질로 만들었다.

 

그나마 포징잡을 때 넘어가는 걸 좀 막아주려고 그런건가?

 

 

 

 

 

 

 

 

 

 

 

 

 

 

 

 

 

 

 

 

 

 

 

 

 

 

 

 

 

 

 

 

 

 

 

 

 

 

 

 

어깨, 가슴, 허리부분은 분할이 제법 되어 있어서 다양한 프로포션이 가능할 것 같기는 한데

 

외부프레임을 끼우면 다소 범위가 작아지는 건 있는 것 같더라.

 

 

 

 

 

 

 

 

 

 

헤드부분 눈과 윗쪽은 도색으로 처리되어 있고

 

일단 내부프레임만 보면 돈값은 하는 수준인 것 같음

 

 

 

 

 

 

 

 

 

 

 

 

 

 

 

 

 

 

 

 

 

 

 

 

 

 

 

 

 

 

 

 

 

 

 

 

 

 

 

 

 

외부프레임과 데칼만 붙이면 되는 거라서 만드는 시간은 생각보다 빨랐다.

 

파츠 또한 적절하게 나눠져 있고 '이런 작은 부품까지 나눠놨나? 싶을 정도로 잘 나눠놨다.

 

색분할도 적절하고

 

 

 

 

 

 

 

 

 

 

 

 

 

 

 

 

 

 

 

 

 

 

 

 

 

 

 

 

 

 

 

 

 

 

 

 

 

 

 

 

도색할 사람들이야 어차피 색분할에 만족스럽지 않아도 큰 문제는 없을테고

 

그냥 조립만 하는 것도 충분히 퀄리티가 좋다.

 

부품들 재질도 좋고.... 뭔가 다른 재질을 사용한 건가? 아무튼 굉장히 깔끔하다.

 

데칼은 기존데칼과 비슷한 것 같은데 붙여보면 경계선이 보이지 않을 정도로 굉장히 얇은 느낌

 

 

 

 

 

 

 

 

 

 

 

 

 

 

 

 

 

 

 

 

 

 

 

 

 

 

 

 

 

 

 

 

 

 

 

 

 

 

 

 

무기는 쉴드, 빔 라이플 그리고 빔샤벨 2개

 

 

 

 

 

 

 

 

 

 

레드 프레임의 꽃이라고 할 수 있는 가베라 스트레이트도 당연히 들어 있고~

 

이거 없으면 팥없는 찐방이니 ㅋㅋ

 

 

 

 

 

 

 

 

 

 

 

 

 

 

 

 

 

 

 

 

 

 

 

 

 

 

 

 

 

 

 

 

 

 

 

 

 

 

 

 

 

 

 

 

 

 

 

 

 

 

 

 

프로포션은 여태껏 만들어 본 레드프레임 중에는 가장 좋은 것 같다.

 

다만 내부 프레임이 굉장히 뻑뻑해서 자세 바꾸는 것이 쉽지는 않지만 흐느적 거리는 것보다는 낫지 뭐~

 

 

 

 

 

 

 

 

 

 

 

 

 

 

 

 

 

 

 

 

 

 

 

 

 

 

 

 

 

 

 

 

 

 

 

 

 

 

 

 

 

 

 

 

 

 

 

 

 

 

 

 

 

 

 

 

 

 

 

 

 

 

 

 

 

 

 

 

 

 

 

 

 

 

 

 

 

 

 

 

 

 

 

 

 

 

 

 

 

 

 

 

 

 

 

 

 

 

 

 

 

 

 

 

 

 

 

 

 

 

 

 

 

 

 

 

 

 

 

 

 

 

 

 

 

 

 

 

 

 

 

 

 

 

 

 

 

 

 

 

 

 

 

 

 

 

 

 

 

 

 

 

 

 

 

 

 

 

 

 

 

사이드 커트는 파츠 변경식으로 가베라 스트레이트를 끼울 수 있는데

 

부품은 2개 들어있더만 칼 한자루 더 넣어주지 그랬냐?

 

 

 

 

 

 

 

 

 

 

 

 

 

 

 

 

 

 

 

 

 

 

 

 

 

 

 

 

 

 

손은 파츠로 바꾸는 타입인데 PG급이 아닌 이상은 오히려 이게 더 안정적인 것 같다.

 

 

 

 

 

 

 

 

 

 

 

 

 

 

 

 

 

 

 

 

발가락이 분할이 되어 있어서 이런 능청맞은 포즈도 가능~ㅋㅋ

 

곰곰히 생각해보면 레드프레임이 나오는 건담 애니메이션을 본 적은 없지만 왠지 멋지다라고 생각하는 건

 

아마도 메탈기어 솔리드의 라이덴 같은 매력이라고 할까?

 

건담계의 라이덴 같은 느낌이라서 매번 신제품이 나오면 슬쩍슬쩍 둘러보는 것 같다.

 

반다이 건담 라인업으로는 나올만한 건 다 나왔으니 기존 PG가 아닌 색분할이 제법 되어 있는 PG 레드프레임도 기대해볼만 하겠다.

 

PG 발바토스도 나오면 괜찮을텐데... 나올라나?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


모토킹 1/35 아스트레이 레드프레임 버스트

My collection 2017.07.03 19:05

뭔 바람이 불어서 계속 뒤적이다가 결국은 구입~

 

가볍게 조립해서 사진이나 찍자~ 생각하던게 도색까지... 기왕하는 거 부분도색도 하자~ 생각하다가 일이 너무 커지는 것 같아서 포기~

 

이래저래 하다 보니 대충 일주일 걸린 것 같다.

 

새삼스레 디테일하게 도색하는 사람들 보면 다시 하번 대단하다고 느낀다.

 

아무튼 다 만들었으니 사진찍어서 포스팅~

 

 

 

 

 

사실 건담을 그리 좋아하는 편은 아니다.

 

희안하게 유니콘, 레드프레임, 발바토스는 항상 예외인 것 같다.

 

정말 만들어보고 싶다고 생각하다가도 이 녀석들만 아니면 그냥 패스~

 

 

 

 

 

 

 

 

 

부품수가 생각보다 많지 않아서 좋긴한데 풀도색을 하려면 손이 많이 가는 녀석이다.

 

 

 

 

 

 

 

 

 

 

 

 

 

 

 

 

 

 

 

 

 

 

 

 

 

 

 

 

 

 

 

 

 

 

 

 

부품을 좀 더 세분화시켜놨으면 좋았을텐데... 좀 아쉬운 부분은 있긴 하지만

 

반다이에서도 잘 내놓지 않는 버스트 타입으로 내놓은 건 확실히 구매욕구를 당기는 제품이긴 하다.

 

 

 

 

 

 

 

 

 

 

 

 

 

 

 

 

 

 

실린더도 그렇고 대충 봤을 때에도 디테일은 제법 좋은 편~

 

다만 제품 재질이나 부드럽게 결합되지 않고 오로지 힘으로 조립해야 하는 부분은 역시 아직인가 보다.

 

만들다가 손 아작나는 줄~ㅋㅋ

 

 

 

 

 

 

 

 

 

 

 

 

 

 

 

 

 

 

기믹은 특별한 건 없고 헤드 좌우가 열리고

 

 

 

 

 

 

 

 

 

 

 

 

 

 

 

 

 

 

이렇게 조종석이 열리는 단순한 수준~

 

사진에서 보다시피 조종석 캐노피는 전부 열리진 않음

 

역시나...

 

 

 

 

 

 

 

 

 

허리부분의 디테일은 상당히 마음에 든다.

 

보통 레드프레임에서 볼 수 없는 프레임들을 넣어놔서 그런지 손재주 좋은 사람들에게는 좋은 놀이감이 아닌가 싶고

 

 

 

 

 

 

 

 

 

 

 

 

 

 

 

 

 

 

배터리를 수납하는 부분이 있는데 총 6개였나? LED를 넣어서 좀 밋밋할 수 있는 부분을 발광할 수 있게 해놨다.

 

이거 납땜질에 배선 연결하느라 머리터지는 줄 알았음

 

배터리는 CR1220 1개가 들어간다.

 

 

 

 

 

 

 

 

 

 

 

 

 

 

 

 

 

 

 

 

 

 

 

 

 

 

 

 

 

 

 

 

 

 

 

 

 

 

 

 

 

 

 

 

 

 

 

 

 

 

 

 

 

 

 

 

 

 

 

 

 

 

 

 

 

 

 

 

 

 

 

 

불빛은 적절하게 들어올 부분에 잘 들어옴

 

 

 

 

 

 

 

 

 

 

 

 

 

 

 

 

 

 

완성하고 나니 나름 재미었다라고 생각하면서도

 

다시 하라고 하면? 글쎄....

 

난 사진찍는게 좋을 뿐이지 만드는 건 솔직히 자주는 못하겠음...

 

아무튼 간만에 재밌는 키트였다.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