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y collection'에 해당되는 글 505건

  1. 2018.10.14 레전더리 토이 LT03 옵티머스 프라임
  2. 2018.09.30 모나미 153 블라썸 볼펜
  3. 2018.09.18 블랙맘바 증강판 옵티머스 프라임
  4. 2018.09.11 리모뷰 K1 하드케이스
  5. 2018.08.31 반다이 HG 마징가 Z 인피니티 Ver

레전더리 토이 LT03 옵티머스 프라임

My collection 2018.10.14 18:24

아마 12월쯤에 범블비가 개봉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

 

얼마 전에 블랙맘바 옵티머스 프라임을 보면서 극장판 옵티머스 프라임도 좀 찾아봤는데

 

그 중에 제법 눈에 들어오는 것이 있어서 구입~

 

하나 더 있긴한데... 좀 고민중~

 

아무튼 생각보다 일찍 받아서 느긋하게 사진 찍고 포스팅~

 

 

 

 

트랜스포머 애니쪽은 잘 모르지만 (뭐, 사실 그렇다고 극장판도 잘 아는 건 아니지만)

 

G1 계열이라고 해야 하나?

 

뭔가 개인적으로는 좀 투박하고 이질적인 느낌이 들어서 그다지 관심이 없었는데

 

레전더리토이 LT03 옵티머스의 경우는 자동차모드도 그렇고 트랜스폼 했을 경우의 모드도 밸런스가 괜찮아 보였다.

 

정식 라이센스가 아니다 보니 네이밍은 좀 다르게 하긴 했는데...

 

솔직히 이젠 정식 라이센스보다는 중국제품들에 눈이 가는 건 사실이다.

 

계속 개수된 제품에 어떻게 구겨넣었는지 신기할 정도로 신제품을 꾸준히 내놓고 있으니까. 

 

 

 

 

 

 

 

 

 

 

 

 

 

 

 

 

 

 

 

 

 

 

 

 

 

 

 

 

 

 

일단 자동차모드는 현실적인 트럭의 디자인에 미래적인 티테일을 적절히 잘 섞어놓은 모습이다.

 

 

 

 

 

 

 

 

 

 

컨테이너를 연결하는 파츠는 없지만 나름대로 디테일은 좋은 편이고

 

 

 

 

 

 

 

 

 

 

자동차 모드시 하부는 이렇다.

 

 

 

 

 

 

 

 

 

 

자~ 그럼 트랜스폼~

 

 

 

 

 

 

 

 

 

 

 

 

 

 

 

 

 

 

 

 

 

 

 

 

 

 

 

 

 

 

 

 

 

 

 

 

 

 

 

 

 

 

 

 

 

 

 

 

 

 

 

 

 

 

 

 

 

 

 

 

 

 

 

 

 

 

 

 

 

 

 

 

 

 

 

 

 

 

 

 

 

 

 

 

 

 

 

 

 

 

 

 

 

 

 

 

 

 

 

 

생각보다 변형하는 건 어렵지 않고 딱딱 잘 맞아 떨어져서 변형시 스트레스도 덜 하다.

 

트럭의 상판 부분은 별도로 무기로 변형되고

 

 

 

 

 

 

 

 

 

 

 

 

 

 

 

 

 

 

 

 

 

 

 

 

 

 

 

 

 

 

 

 

 

 

 

 

 

 

 

 

 

내가 이 녀석을 선택한 이유는

 

범블비 예고편에서 스치듯 지나간 옵티머스 프라임과 비슷한 느낌이라서 좋았다.

 

적절히 육중한 G1 스타일에 비율도 괜찮아서 마음에 들었고

 

변형과 디테일의 거의 중간에 있는 듯한 느낌으로 밸런스를 잘 잡은 것 같다.

 

 

 

 

 

 

 

 

 

 

 

다른 브랜드로 같은 제품이 있는 걸로 알고 있는데(무슨 이유인지는 모르겠지만 좀 비쌈)

 

레전더리토이 제품에는 추가 무기가 들어있다.

 

물론 완제품식은 아니고 급하게 넣은 듯한 프라킷으로 들어었더라.

 

무기는 다양하서 좋긴한데... 뭔가 좀 아 어울리는 것까지 억지로 넣은 느낌...

 

 

 

 

 

 

 

 

 

 

 

 

 

 

 

 

 

 

 

 

 

 

 

 

 

 

 

 

 

 

 

 

 

 

 

 

 

 

 

 

 

 

 

 

 

 

 

 

 

 

 

 

 

 

 

 

 

 

 

 

 

 

 

 

 

 

 

 

 

 

기본 무기는 딱 이렇게 두가지이지만~

 

 

 

 

 

 

 

 

 

 

추가 무기를 장착하면 이렇게 된다.

 

 

 

 

 

 

 

 

 

 

꼭꼭 숨겨놓은 극장판에 비해서는 나름 괜찮은 느낌~

 

 

 

 

 

 

 

 

 

 

 

 

 

 

 

 

 

 

 

 

 

 

 

 

 

 

 

 

 

 

 

 

 

 

 

 

 

 

 

 

 

 

 

 

 

 

 

 

 

 

 

 

 

 

 

 

 

 

 

 

 

 

 

 

 

 

 

 

 

 

 

 

 

 

 

 

 

 

 

 

 

 

 

 

 

 

 

 

 

 

 

 

 

 

 

 

 

 

 

 

이건 좀 안 어울림...

 

 

 

 

 

 

 

 

 

 

 

 

 

 

 

 

 

 

 

 

프로포션은 굉장히 좋은 편이다.

 

왠만하게 표현하고 싶은 자세들은 다 될 듯~

 

 

 

 

 

 

 

 

 

 

G1 계열의 옵티머스는 처음 접해봤는데 생각했던 것보다 괜찮았다.

 

앞으로 발매할 제품들 중에서도 눈에 들어오는 것이 있으면 종종 구입해볼 생각~

 

 

 

 

 

Trackback 0 : Comment 0

모나미 153 블라썸 볼펜

My collection 2018.09.30 16:15

무심코 아무 생각없이 지금까지 써왔던 모나미 볼펜인데...

 

예전에 50주년인가? 플래티넘 한정판으로 나왔던 거 살까 하다가 구지... 라는 생각이 별 생각없었는데

 

이번에 모나미 153 블라썸이라는 파스텔 톤의 한정판이 나와서 구입했다.

 

사진도 찍을까 해서 동대문 DPP 모나미 체험관에서 구입했는데

 

언제까지였더라? 한면만 각인하는 건 무료하서 후딱 구입 ㅋㅋ

 

 

 

 

 

 

컬러는 피오니와 비올라 두 종류인데

 

일단 케이스부터 마음에 든다. 봄에 나왔어야 어울리지 않나 싶은데...

 

생각해보니 가을에도 잘 어울리는 컬러인 것 같다.

 

 

 

 

 

 

 

 

 

 

케이스를 오픈해보면 볼펜과 간단한 메모지?라고 해야 하나? 그리고 과꽃 씨앗이 들어있는 씨드스틱도 같이 들어있음

 

 

 

 

 

 

 

 

 

 

이건 피오니 컬러 내용물은 동일하고

 

 

 

 

 

 

 

 

 

 

뭐랄까 컬러가 차분한 색이라서 좋다.

 

 

 

 

 

 

 

 

 

 

 

레이저 각인으로 닉네임을 넣어봤는데 체험관은 온라인 몰과는 넣을 수 있는 글씨체가 좀 다른 듯~

 

근데 이게 더 마음에 든다~ㅋ

 

 

 

 

 

 

 

 

 

 

 

 

 

 

 

 

 

 

 

 

플라스틱 재질은 없고 전부 메탈 재질이라서 묵직하면서도 필기할 때에는 가볍게 쓸 수 있어서 좋은 것 같다.

 

물론 악필이라 보여주긴 그렇고 암튼 부드럽게 잘 써짐~

 

리필심도 국제 규격이라고 하니 해외에서 구입하거나 선물을 해도 사용하는데 큰 문제는 없을 듯 싶고

 

그저 저렴하게 사용할 수 있는 모나미펜이라고만 생각했는데 요즘은 좀 가격이 높더라도 구입하고 싶은 펜들도 많은 것 같다.

 

잘 써야지~

 

나중에 괜찮은 볼펜이 나오면 또 구입할지도?

 

 

 

 

 

 

 

 

 

 

Trackback 0 : Comment 0

블랙맘바 증강판 옵티머스 프라임

My collection 2018.09.18 22:48

예전에 웨이장 옵티머스 프라임 만져보고 그 이후로는 눈에 들어오는 것이 없어서 신경쓰고 있었는데

 

유튜브 좀 보다가 요즘도 1편 옵티머스가 나오나 싶어서 봤는데

 

꾸준하게 개선되어서 나오는 것 같았다. 그 중에 '블랙맘바'라고 하는 브랜드에서 좀 덩치가 큰 옵티머스 프라임이 나와서 사봤다.

 

영상으로 볼 때에도 영화 설정을 최대한 맞추려고 한 것 같아서 한 번 만져보고 싶어서~ㅋ

 

 

 

 

 

 

 

일단 비클모드부터 시작~

 

변형시 크기가 거의 PG급 건담 수준이어서 비클 모드도 상당히 크더라.

 

 

 

 

 

 

 

 

 

 

 

 

 

 

 

 

 

 

 

 

 

 

 

 

 

 

 

 

 

 

 

 

 

 

 

 

 

 

 

 

좀 더 구겨넣어줬으면 좋았을텐데~ 하는 부분은 있지만 이 정도면 차후에는 어느 정도 다듬어서

 

거의 영화설정 수준으로 나올 수 있을지도 모르겠네~

 

변형 시키는 것도 제법 복잡한 수준인 것 같다. 아무래도 최대한 맞추려다 보니 그런 것 같은데

 

변형시 빡빡한 부분이 많아서 이거 부러지는 거 아닌가 싶어서 걱정했는데 미리 변형하는 영상을 좀 보고 했더니

 

한번 해보면 그리 어렵지는 않을 듯~

 

 

 

 

 

 

 

 

 

 

단순히 비클모드가 잘 나왔다로 끝나는게 아니라 세부 디테일도 상당히 훌륭하더라.

 

 

 

 

 

 

 

 

 

 

대충 만들 수도 있는 파이프라인까지 연결할 수 있게 만들었고~

 

 

 

 

 

 

 

 

 

 

늘씬하니 잘 빠졌다~

 

 

 

 

 

 

 

 

 

 

자~ 그러면 트랜스폼~~~~

 

 

 

 

 

 

 

 

 

 

 

 

 

 

 

 

 

 

 

 

 

 

 

 

 

 

 

 

 

 

 

 

 

 

 

 

 

 

 

 

 

 

 

 

 

 

 

 

 

 

 

 

 

 

 

 

 

 

 

 

 

 

 

 

 

 

 

 

 

 

 

 

 

 

 

 

 

 

 

 

 

 

 

 

 

 

 

 

 

 

 

 

 

 

 

 

 

 

 

 

스타일도 거의 영화만큼이나 괜찮음~

 

 

 

 

 

 

 

 

 

 

 

 

 

 

 

 

 

 

 

 

뒷부분을 좀 더 구겨넣었다면 완벽했을텐데 이건 좀 아쉽다.

 

무게가 상당히 묵직하고 덩치도 아까 말했던 것처럼 거의 PG급이라 전시용으로도 좋을 듯 싶네

 

 

 

 

 

 

 

 

 

 

변형시 디테일도 아주 좋은 편~

 

기존에 있었던 웨이장의 경우는 얼굴파츠를 교환하는 스타일이었는데

 

 

 

 

 

 

 

 

 

 

아무래도 크기가 크다보니 유니콘처럼 얼굴을 돌려서 배틀모드로 바꿀 수 있다.

 

 

 

 

 

 

 

 

 

 

 

 

 

 

 

 

 

 

 

 

무기는 라이플 2개

 

 

 

 

 

 

 

 

 

 

배틀 블레이드 2개

 

 

 

 

 

 

 

 

 

 

 

 

 

 

 

 

 

 

 

 

 

 

 

 

 

 

 

 

 

 

2편에서 보여줬던 배틀 후크 2개

 

 

 

 

 

 

 

 

 

 

 

 

 

 

 

 

 

 

 

 

엑스가 한개 들어있다.

 

방패가 하나 더 있었으면 좋았을텐데... 그래도 장비는 제법 많은 편이고

 

블레이드나 후크는 손 바로 위쪽에 끼울 수 있게 되어 있다.

 

 

 

 

 

 

 

 

 

 

가동률도 이 정도 크기에 비하면 아주 좋은 편이고

 

 

 

 

 

 

 

 

 


변형시 허벅지 부분 타이어는 교체식으로 바꾸는 타입

 

 

 

 

 

 

 

 

 

 

비클모드나 변형시 스타일도 좋고 도색도 메탈릭 도식이라 고급스러운 느낌에 프로포션도 좋아서

 

옵티머스 좋아하는 사람이면 구입할만하다.

 

이거에 맞춰서 제트프라임 만들 수 있으면 좋을 듯 싶은데 아마도 힘들겠지?

 

꼭 극장판 트랜스포머가 아니라도 요즘 중국에서 라이센스 제품들보다 활발하게 트랜스포머 제품이 쏟아져 나오는 것 같다.

 

그냥 싼 맛에 사는게 아니라 어느 정도 콜렉터들을 만족시켜 줄 수 있는 수준으로 점점 좋아지는 걸 보면

 

라이센스 판들은 좀 분발해야 할 듯 싶네

 

생각보다 너무들 잘 나옴~

 

 

 

 

 

Trackback 0 : Comment 0

리모뷰 K1 하드케이스

My collection 2018.09.11 21:57

느즈막히 리모뷰 K1 전용 하드케이스가 나왔다.

 

짐벌 자체 이런저런 버그나 개선사항을 펌업하는 걸 최우선으로 하는 것 같아서 그런지

 

관련 악세사리들의 발매는 좀 늦는 편인 것 같은데

 

그래도 유저들과 피드백을 잘 받아서 이번 하드케이스도 나왔으니

 

앞으로 유저들과 피드백을 통해서 필요한 악세사리들이 좀 나오지 않을까 생각된다.

 

 

 

 

 

 

하드케이스는 박스에 담아서 올 줄 몰랐는데 기존 판매제품들과 동일한 케이스에 넣어 왔더라.

 

 

 

 

 

 

 

 

 

 

 

케이스이다보니 메뉴얼 이런 거 없고 안에 하드케이스만 덜렁~

 

솔직히 발매한다는 소식으로 사진을 봤을 때에는 하드케이스 재질이 보통 카메라용 하드케이스 재질일 줄 알았는데

 

살짝 고무코팅이 되어 있는 느낌처럼 상당히 고급스럽다.

 

케이스에 비해 가격이 좀 높지 않나 생각했었는데 다 이유가 있었네.

 

 

 

 

 

 

 

 

 

 

지퍼부분도 완전방수는 아니지만 적당히 내리는 비 정도는 문제없을 정도로 실링처리가 되어 있더라.

 

지퍼가 맞닿는 부분은 틈이 살짝 있지만 어느 정도는 커버해줄 듯~

 

 

 

 

 

 

 

 

 

 

만져보면 꽤 고급 느낌이 나고 짱짱하다. 새거라서 그런지도 모르겠지만~^^

 

 

 

 

 

 

 

 

 

 

케이스를 열면 윗면은 자잘한 악세사리를 넣을 공간이 좀 있고

 

아랫부분에 짐벌을 넣을 수 있는데...

 

 

 

 

 

 

 

 

 

 

짐벌을 고정시켜줄 벨크로가 너무 짧다. 좀 넉넉하게 해주지...

 

그리고 짐벌 렌즈쪽 커버를 씌우면 딱맞게 들어가지는 않아서 아쉽네

 

최소한의 부피로 가지고 다닐 수 있도록 해준 건 고마운데 너무 타이트하다.

 

 

 

 

 

 

 

 

 

 

손에 들고만 다닐 수 있을 줄 알아서 다른 거 또 알아봐야 했는데

 

다행이 스트랩이 있어서 이거 하나만 들고도 다닐 수 있을 듯

 

 

 

 

 

 

 

 

 

 

좀 아쉬운 건 스트랩이 케이스에 비해 수준이 좀 떨어진다고 해야하나?

 

케이스 자체는 좋은데~

 

차후에 개선되어서 케이스가 나오면 좋을 듯 싶네

 

당장 필요해서 구입하긴 했는데 아쉬운 부분이 좀 있다.

 

진작에 유저들과 피드백을 했으면 좋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이든다.

 

지금까지 잘 그래왔듯이~

 

 

 

 

 

Trackback 0 : Comment 0

반다이 HG 마징가 Z 인피니티 Ver

My collection 2018.08.31 22:33

지난 주말에 도쿄여행갔을 때에 마침 이번 새로운 마징가Z 극장판을 판매하고 있어서 하나 집어왔다.

 

HG 주제에 박스는 왜 이리 큰 건지~

 

오늘 좀 여유가 있어서 후딱 만들었다!

 

 

 

 

 

 

다 만들고 나서 느낌은 HG급 치고는 디테일이 굉장히 좋고

 

가조립임에도 불구하고 각 파츠들 발색도 굉장히 좋은 편이다.

 

 

 

 

 

 

 

 

 

 

 

 

 

 

 

 

 

 

 

 

 

 

생각해보니 지금까지 마징가 시리즈는 거의... 아니, 한번도 해본 적이 없는 것 같다.

 

과하게 다른 버전으로 색놀이하는 것도 그렇고 뭔가 좀 밋밋한 느낌이라고 할까?

 

아무튼 이번에는 상당히 메카닉 느낌이 나면서 육중한 바디로 나와서 그런지 마음에 들더라.

 

물론 호불호는 갈리고 있지만 말이지

 

 

 

 

 

 

 

 

 

 

 

 

 

 

 

 

 

 

 

 

HG급 치고는 상당히 디테일이 좋다. 다만 다리부분은 관절이 움직이는 범위가 작아서 프로포션이 좀 애매하다.

 

음... MG급으로 발매하기 위한 수작인가???

 

아무튼 발목은 '나 발목 있음~~!' 정도 ㅋㅋ

 

 

 

 

 

 

 

 

 

 

당연히 제트스크랜더도 들어있는데

 

날개 부분이 위아래로 살짝 움직임~

 

 

 

 

 

 

 

 

 

 

 

 

 

 

 

 

 

 

 

 

호버파일더도 따로 있는데 크기를 생각하면 나쁘지 않은 디테일~

 

 

 

 

 

 

 

 

 

 

박스가 왜 이리 큰가? 생각했는데 전용 디스플레이가 같이 들어있어서 그런 것 같더라.

 

 

 

 

 

 

 

 

 

 

 

 

 

 

 

 

 

 

 

 

발바닥 부분 디테일도 좋고~

 

 

 

 

 

 

 

 

 

 

브레스트파이어 프로포션도 가능하고

 

 

 

 

 

 

 

 

 

 

팔 안쪽에 미사일 디테일도 파츠 교환으로 표현가능~

 

 

 

 

 

 

 

 

 

 

프로포션을 그리 좋은 편은 아니지만

 

나름대로 괜찮은 포즈들을 잘 표현할 수 있는 것 같다.

 

 

 

 

 

 

 

 

 

 

 

 

 

 

 

 

 

 

 

 

 

 

 

 

 

 

 

 

 

 

 

 

 

 

 

 

 

 

 

 

로켓펀치도 가능하게 디스플레이가 따로 있는데 지워버림~ㅋㅋ

 

 

 

 

 

 

 

 

 

 

팔 파츠를 빼고 아이언커터를 끼울 수도 있고

 

 

 

 

 

 

 

 

 

 

 

 

 

 

 

 

 

 

 

 

 

 

 

 

 

 

 

 

 

 

 

 

 

 

 

 

 

 

 

 

펀치 뒤쪽에 효과파츠도 클리어로 들어가 있음~

 

이쯤 되면 구성은 거의 MG급 아닌가 싶다.

 

 

 

 

 

 

 

 

 

 

 

 

 

 

 

 

 

 

 

 

 

 

 

 

 

 

 

 

 

 

 

 

 

 

 

 

 

 

 

 

 

 

 

 

 

 

 

 

 

 

어렸을 때 빼고는 거의 만져본 적이 없는 마징가여서

 

좀 긴가민가 했는데 상당히 만족스럽다.

 

도색만 잘 하면 메탈빌드 부럽지 않을 듯~

 

 

 

 

 

 

Trackback 0 : Comment 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