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나가타'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2.08.19 오사카 둘째날 - 신나가타 - (2)
  2. 2012.08.19 오사카 둘째날 - 신나가타 - (1)

오사카 둘째날 - 신나가타 - (2)

Bon voyage 2012.08.19 21:41

 

 

다이쇼스지 상점가 중간쯤에 좀 더 걸어가다보니 삼국지 가든이 있어서 올라가봤다.

 

 

 

 

 

 

 

 

 

삼국지 분위기가 계단부터 물씬~

 

 

 

 

 

 

 

 

 

 

 

 

 

 

 

 

 

 

장소가 장소이니 만큼 큰 규모는 아니었지만 나름 삼국시대의 분위기는 살짝 느낄 수 있는 정도 아닌가? 싶다~

 

 

 

 

 

 

 

 

 

 

변검술에서 많이 봤던 가면들도 보이고...

 

 

 

 

 

 

 

 

 

 

 

 

 

 

 

 

 

 

 

삼국지 가든이다보니 자판기도 삼국지 캐릭터로~ㅋ

 

 

 

 

 

 

 

 

 

 

유료라도 좀 구경하려고 했는데... 문은 굳게 닫혀 있었다. 이 때부터 여행에 크고 작은 일이 일어나기 시작~ㅋㅋ

 

 

 

 

 

 

 

 

 

 

 

 

 

 

 

 

 

 

 

가든 근처 바닥에는 J리그 고베선수들 손도장이 있는데 그 중에 김남일도 보이더라~

 

 

 

 

 

 

 

 

 

 

다이쇼스지 상점가 끝자락에 있던 철인,삼국지 갤러리~ 입장 무료이니 당연히 구경~ㅋ

 

 

 

 

 

 

 

 

 

 

 

 

 

 

 

 

 

 

 

 

 

 

 

 

 

 

 

 

 

 

 

 

 

 

 

 

 

 

 

 

 

 

 

 

 

 

 

 

 

 

 

 

 

 

 

 

 

 

 

 

 

 

 

 

 

 

 

 

 

 

 

 

 

 

 

 

 

 

 

 

 

 

 

 

 

 

 

 

 

 

 

이곳 역시 큰 규모는 아니지만 삼국지와 철인 28호에 대해서 간단하게나마 알 수 있는 괜찮은 곳이었다. 갤러리와 함께 기념품도 팔고 있으니 한번쯤 가볼만하다.

 

 

 

 

 

 

 

 

 

 

그 옆에는 공명 동상이 있었다. 뭔가 고뇌에 빠진듯 한~

 

 

 

 

 

 

 

 

 

 

온천은 아닌 것 같고 일반 목욕탕인 것 같아서 찍어봤다. 뭐랄까... 찜질방에 밀려서 지금은 거의 볼 수 없는 곳이라 좀 그립기도 했고...

 

 

 

 

 

 

 

 

 

다이쇼스지 상점가에서 왼쪽으로 돌아 롯겐미치 상점가에 있던 삼국지관~ 사람도 없고 뭔가 휑하다~

 

 

 

 

 

 

 

 

 

 

 

 

 

 

 

 

 

 

 

 

 

 

 

 

 

 

 

 

 

 

 

 

 

 

 

 

 

사람도 없고, 관리하는 사람도 없고, 뭔가 이상했던 곳... 대충 둘러보고 나왔다. 사실 눈에 들어오는 것도 없었고...

 

 

 

 

 

 

 

 

 

 

 

 

 

 

 

 

 

 

 

옆에 있던 곳 역시 애매하게 휑하다~ㅡ,.ㅡa

 

 

 

 

 

 

 

 

 

 

 

 

 

 

 

 

 

 

록겐미치 상점가 중간쯤 건널목에 있었던 주유동상

 

 

 

 

 

 

 

 

 

 

그리고 뭔지 모를 작은 조형들~

 

 

 

 

 

 

 

 

 

 

 

 

 

 

 

 

 

 

 

역시나 열지 않은 상점들이 많다. 뭔가 날을 잘못잡은 기분이 팍팍~ㅡ,.ㅡa

 

 

 

 

 

 

 

 

 

 

상점가야 어디가나 큰 차이는 없겠지만 간간히 쏠쏠한 재미를 주는 곳이다. 상점가 안에서 난데없는 빅하트~ㅋㅋ

 

 

 

 

 

 

 

 

 

 

삼국지를 좋아하는 사람들이라면 곳곳에 숨어있는 동상을 찾아보는 재미도 괜찮을 것 같다.

 

 

 

 

 

 

 

 

 

 

 

 

 

 

 

 

 

 

 

 

 

 

 

 

 

 

 

 

흡사 어렸을 때 문방구에서 팔던 불량식품 가게~ 정겹네...

 

마침 한 아이가 좀 고민하다가 살 거 결정하고 들어가는 중~ 맘에 들길~!

 

 

 

 

 

 

 

 

 

 

이런 상점가들의 묘미는 평소 여행하면서도 볼 수 없는 다양한 것들 볼 수 있다는 거~

 

 

 

 

 

 

 

 

 

 

얼추 다 돌아봐서 다시 산노미야로 돌아가기 전에 반대편은 어떤지 궁금해서 좀 더 걸어봤다.

 

 

 

 

 

 

 

 

 

 

옴마~ 한국식당이 보인다. 좀 의외였던 건 산노미야나 오사카 남바 근처에서 한국식당 그리 많이 보지 못했는데 신나가타에서 꽤 많이 몰려 있었다.

 

원래 여행가면 현지음식을 먹는 편이라서 크게 필요하진 않지만~^^

 

 

 

 

 

 

 

 

 

 

노래방이란 글씨가 보여서 한 컷~ㅋ

 

 

 

 

 

 

 

 

 

 

반대편은 의외로 좀 조용했다.

 

 

 

 

 

 

 

 

신나가타역 바로 건너편에 있던 슈즈 프라자~ 거대한 빨간 하이일이 인상적이었던 곳...

 

역시나 점점 더워져서 몸이 지친다. 다시 신나가타역으로 돌아가서 산노미야로 향했다.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


오사카 둘째날 - 신나가타 - (1)

Bon voyage 2012.08.19 20:57

산노미야를 둘러보고 철인 28호를 보러 산노미야에서 야마노테 선을 타고 신나가타에 도착했다.

 

이곳 역시 작년 12월에 왔던 곳이였지만 행사를 하는지 가까이에서 찍는 것이 좀 불편해서 아쉬웠는데

 

대행히 한가로워서 가까이에서 누구도 신경쓰지 않고 볼 수 있어서 좋았다.

 

 

 

 

 

작년에는 철인 28호만 잠깐 보고 올 생각이어서 주위를 크게 신경 쓰지 않았는데

 

철인28호 뿐만 아니라 삼국지로도 유명한 곳이었다.

 

아무래도 고베 중에 신나가타가 철인 28호 감독인 요코야마 미츠테루 감독과 적지 않은 관련이 있는 곳이 아닌가 싶다.

 

알고보니 내일의 죠, 삼국지, 철인 28호등 다양한 걸출한 작품을 만든 감독이다.

 

아무튼 신나가타역을 시작으로 산나가타쵸 이치방 상점가, 다이죠스시 상점가, 롯켄미치 상점가, 혼쵸스지 상점가로 이어지는 철인 28호 및 삼국지 관련 동상과 박물관을 찾아보는 재미도 쏠쏠하다.

 

 

 

 

 

 

 

 

 

일단 역에서 나왔다. 점점 낮으로 넘어갈수록 살이 타는 듯이 덥다~ㅡ,.ㅡa

 

 

 

 

 

 

 

 

 

 

 

 

 

 

 

 

 

 

역에서 정면으로 보이는 곳이 철인 28호가 있는 신나가타 이치방 상점가 입구가 보인다.

 

 

 

 

 

 

 

 

 

근처 상점가 등도 철인 28호 머리로 장식~

 

 

 

 

 

 

 

 

 

밤에 와서 봐도 괜찮을 듯~ㅋ

 

 

 

 

 

 

 

 

 

일본에서 맘에 드는 것 중에 하나는 자전거를 편하게 주차(?!)해놓을 수 있다는 거다.

 

물론 우리나라와는 다르게 자전거 등록도 해야하고 해서 불편한 감은 없지않아 있지만 자전거도로도 비교적 잘 되어 있고

 

자전거를 타는 사람들 역시 기본적으로 알아야할 지식은 잘 지켜주는 것 같았다. 물론 아닌 경우도 종종 있지만~^^

 

 

 

 

 

 

 

 

 

상점가 입구에서 조금 더 걸어가면 와카마츠 공원 공터에 1:1 스케일에 철인 28호가 떡~하니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실 작년에 찍은건데 유투브가 구글과 연동되어 있는 건 생각지도 못하고 구글이 자동 가입되어 있길래 이거 뭔거 싶어 삭제했더니만

 

유투브 계정 파일까지 싹~ 다 바이바이~ 계정복구도 메일계정이 있어야 가능하다고 해서 멘붕~ㅡ,.ㅡa

 

더럽고 치사해서 메일 계정 만들어줬다. 그간 어설프게나마 찍었던 동영상 날린거 아깝긴 하지만 뭐 어쩌겠나 내 실수인데...

 

 

 

 

 

 

 

 

 

그냥 봤을 때는 크다는 느낌은 없었는데 지나가는 사람들을 보니~ㅎㅎ

 

 

 

 

 

 

 

 

 

 

 

 

 

 

 

 

 

 

 

 

 

 

 

 

 

 

 

비교도 해볼겸 찍어봤는데~ㅋㅋ 확실히 크긴 크다~ㅋ

 

 

 

 

 

 

 

 

 

 

 

 

 

 

 

 

 

 

 

 

 

 

 

 

 

 

 

 

 

 

 

 

 

 

 

 

 

 

 

 

 

 

 

 

 

 

 

 

 

 

 

 

 

 

 

 

 

 

 

 

 

 

 

 

 

 

 

 

 

 

 

 

 

 

 

 

 

 

 

 

 

도쿄나 시즈오카에서 RX-78를 전시하던 때와는 달리 비교적 한산해서 많은 시간 소비하지 않고 실컷 구경할 수 있다. 

 

 

 

 

 

 

 

 

 

다시 산노미야쪽 베이에리어로 돌아가기 전에 시간이 충분에서 근처 상점가를 둘러보기로 했다.

 

바로 옆으로 이어지는 신나가타 이치방 상점가부터 시작!

 

 

 

 

 

 

 

 

 

좀 아쉬웠던 건 그리 이른 시간도 아니었고 휴일은 아니었던 것 같은데 아직 열지 않은 상점도 꽤 있었고 비교적 한산했다.

 

그래서 딱히 찍을 만한 것도 없었고...

 

 

 

 

 

 

 

 

 

여기저기 삼국지 포스터가 걸려 있었다.

 

 

 

 

 

 

 

 

 

날은 덥고 밥먹기는 애매한 시간이고 목도 마르고해서 자판기에서 꺼낸 사과주스~ 적당히 달달하고 사과향도 풍부해서 괜찮았다. 

 

 

 

 

 

 

 

 

 

자판기에 철인28호 관련 글이 붙어 있었는데 ' 이 자동판매기의 매출은 철인 28호 기념비의 건설 및 유지, 관리에 활용되고 있습니다.'라고 써 있다.

 

음... 나름 괜찮은 것 같다. 여름에는 생각보다 음료수도 많이들 마시니...

 

 

 

 

 

 

 

 

 

좀 더 걸어가보니 다이쇼스지 상점가 초입에 관우 동상이 보였다.

 

 

 

 

 

 

 

 

 

왼편에는 도미노피자~ 이제 완전 정 떨어져서 안 먹는 곳~ㅋ 일본에서 보니 새롭네~

 

 

 

 

 

 

 

 

 

 

상점 곳곳에 안내지가 있어서 도움이 많이 되더라~ 일단 한장 Get!!!

 

 

 

 

 

 

 

 

 

넓은 공간의 상점들도 있지만 아기자기한 크기의 상점들도 많아서 볼거리는 꽤 됐었다.

 

 

 

 

 

 

 

 

 

 

 

 

 

 

 

 

 

 

기왕 돌아보기로 한 거 혼쵸스지까지 크게 돌아서 가보기로 한다~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