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아톤 MS400'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2.12.15 운좋게 집어온 피아톤 MS400 (2)

운좋게 집어온 피아톤 MS400

My collection 2012.12.15 18:38

전부터 줄곧 헤드폰은 MS300과 400 중에 사야겠다고 생각했었는데

 

아무래도 날씨가 더울 때는 헤드폰을 사용하는 것이 만만치 않아서 다음을 기약하고 있다가

 

아마존 블랙프라이데이 때 좀 싸게 나오나 싶었지만 결국 가격이 만만치 않아서 나중에 국내에서 사야겠다 생각하고

 

그냥 미국에서 평이 괜찮은 V-MODA LP1으로 주문해놨었다.

 

그러다가 어제 최근에 포스팅이 있다 좀 보다가... 응??? 9만 9천원에 샀다고 한 블로거가 있어서

 

포스팅을 보니 마트에서 그 가격에 샀다고 해서 전화해서 재고 확인하고 부리나케 차 가지고 가서 집어왔다.

 

여태껏 이런 운이 거의 없었는데

 

얼마 전에 거의 포기하다시피 하다가 구매한 fotopro M5 미니 삼각대도 그렇고 MS400도 그렇고 정말 운좋게 구매를 한 것 보니

 

내년에는 좀 괜찮은 일들이 있을까? 하는 기대까지 해본다~^^

 

 

 

 

 

 

박스는 피아톤 헤드폰의 상징이라고 할 수 있는 카폰조직으로 만들어놨다.

 

 

 

 

 

 

 

 

 

구성물은 MS400에 연장선, 변환잭, 메뉴얼, 케이스가 전부다. 뭐 사실 더 들어갈 건 없지만...

 

 

 

 

 

 

 

 

 

올블랙도 있긴한데 아무래도 적당히 컬러를 조합해준 것이 더 괜찮지 않나 싶다. 물론 선택의 여지는 없는 것이었지만~^^

 

 

 

 

 

 

 

 

 

카본 부분이 소리에 얼마나 많은 영향을 주는지는 모르겠지만 일단 고급스러워 보이긴한다.

 

 

 

 

 

 

 

 

 

폼부분도 두툼하고 복원력도 괜찮더라. 그리고 귀 전체를 감싸기 때문에 음이 밖으로 나가지 않아서 주위 사람에게 지장을 주지는 않을 것 같다.

 

물론 소리를 과하게 올리면 안되겠지만~

 

 

 

 

 

 

 

 

 

뭐 다 똑깥지만 프레임 길이를 조절할 수 있다. 한번 착용해봤는데 적당히 감싸주는 편이라서 장시간 들어도 부담되지는 않을 것 같다.

 

 

 

 

 

 

 

 

 

물론 좌우 표시도 되어 있고

 

 

 

 

 

 

 

 

 

좀 아쉬운 부분이긴한데 케이스치고는 너무 슬림한 것 같다.

 

발매한지 꽤 된 제품이라서 이제와서 이런 얘기 해봐야 소용없겠지만 아쉬운 건 아쉬운 것이니~

 

선정리를 할 때는 가급적이면 신경써주는 게 좋을 듯

 

 

 

 

 

 

 

 

 

이렇게 케이스에 샤샤샥~

 

음질이야 이제까지 몇번을 들어봐서 내가 좋아하는 취향이니 큰 문제는 없고 저음이 적당히 웅장하게 들려서 좋은 것 같다.

 

엠프없이도 아이폰에서 충분히 가능해서 더 좋은 것 같고...

 

당분간은 헤드폰도 자주 써야겠다. 조만간 V-MODA LP1도 올테니 비교해서 들어봐야겠다.

 

 

 

 

 

 

 

Trackbacks 0 : Comments 2
  1. 호토 코코아 2016.03.28 09:55 신고 Modify/Delete Reply

    검색하다가 들어왔는데요

    안드로이드 휴대폰에 연결해서 들어도 음질 괜찮나요?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