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My collection

아오카 163C 컴팩트 카본 삼각대 (Aoka 163c carbon tripod)

by 분홍거미 2019. 8. 30.

요즘은 정말 다양한 삼각대들이 나오고 있다.

 

그렇게 많음에도 불구하고 자기 취향에 맞는 삼각대 찾기란 생각보다 쉽지가 않다.

 

지금은 2개의 삼각대를 사용하고 있는데 좀 더 가볍고 컴팩트하고 최소한 미러레스까지는 버틸 수 있는 녀석이 필요해서

 

또 다시 구글링~

 

눈에 들어오는 사진이 있어서 좀 검색해봤는데 100% 마음에 드는 건 아니지만 괜찮은 것 같아서

 

알리익스프레스에서 구매를 했는데 3일만에 도착했다. 3일만에!

 

살다보니 이런 경험도 생김 ㅋㅋ

 

 

 

 

 

할인 중이어서 65달러 정도에 구입했는데 Aoka라는 생소한 브랜드라서 박스는 크게 기대 안 했는데

 

제법 괜찮은 박싱이다.

 

 

 

 

 

 

 

 

 

 

박스을 오픈하면 보증서외 삼각대 외에 악세사리가 들어있고

 

 

 

 

 

 

 

 

 

 

삼각대, 센터컬럼, 육각렌치(뭘 2개씩이나~ 잘못 넣었나???), 스마트폰 홀더 그리고 파우치 구성이다.

 

센터컬럼은 추가 악세사리일 줄 알았는데 기본 구성품이라서 좀 의외~

 

 

 

 

 

 

 

 

 

 

163이라는 명칭은 아무래도 카본 길이가 아닌가 싶다.

 

볼헤드를 제외하면 19cm이고 볼헤드 포함 26cm 정도 되는 것 같다.

 

 

 

 

 

 

 

 

 

 

 

아니 스펙 봤을 때에는 카본은 8적층이라고 본 것 같은데 실물은 10적층이다.

 

그래서 스펙을 다시 확인했는데 판매페이지에서는 여전히 8적층이다.

 

카본은 도레이사로 적혀 있는 것 같고 종류는 본사 홈페이지나 판매페이지에는 나와있지 않음

 

 

 

 

 

 

 

 

 

 

최소각도롤 폈을 때에는 이 정도

 

평지라면 큰 문제는 없겠지만 어느 정도 경사도가 있는 곳에서는 좀 불안한 느낌이 드는데...

 

 

 

 

 

 

 

 

 

 

기존에 사용하고 있던 Fotopro M-5 삼각대와 비교하면 좀 컴팩트한 느낌이 들긴 하는데

 

뭔가 M-5가 더 안정감이 있어 보인다.

 

사실 M-5 스타일의 삼각대는 이제는 쉽게 구입할 수 있는 제품이 되긴 했는데

 

이거 구입한지 벌써 7년차다.

 

아마 12년 12월 말쯤에 구입한 거로 기억하는데 컴팩트하면서 DLSR까지 커버할 수 있는 제품은 그냥 이거 밖에 없다고 생각함

 

아무래도 알루미늄이라서 볼헤드까지 포함하면 무게감은 있지만 마냥 가볍다고 좋은 건 아니기 때문에

 

휴대하기 편한 삼각대가 필요하면 난 무조건 M-5 추천!

 

지금까지도 그 당시와 큰 차이없는 가격으로 판매하고 있고 국내에서도 쉽게 구할 수 있는 제품이라서 더 추천!

 

개인적으로 컴팩트한 삼각대의 전환점이 된 녀석은 M-5라고 생각함

 

최근에는 카본 버젼도 나왔으니 좀 더 가벼운 걸 원하면 그걸로 구입하면 될 것 같음

 

아마 X-go 시리즈로 네이밍이 된 것 같다.

 

아무튼~

 

 

 

 

 

 

 

 

 

 

 

 

좀 만져보면서 한가지 아쉬운 점 발견~

 

다리를 고정해주는 락버튼은 보통 스프링 타입으로 누르면 끝인데

 

이 녀석은 수동이다~ㅋㅋ 빼주고 각도 조절하고 다시 눌러주고

 

좀 신경쓰지 못하면 풀리는 경우도 생기지 않을까 싶은데 평지에서는 큰 문제가 없겠지만

 

경사가 있는 곳에서는 미리 확인을 하는게 좋을 것 같다.

 

 

 

 

 

 

 

 

 

 

 

 

 

 

 

 

 

 

 

 

 

다리 각도는 이렇게 3가지로 사용할 수 있으니 상황에 맞춰서 사용하면 될 것 같고

 

 

 

 

 

 

 

 

 

 

다리 연장시 고정은 각 체결부위를 조여주는 타입인데

 

꽤 타이트하게 잘 잡아줌

 

 

 

 

 

 

 

 

 

 

센터컬럼없이는 최대 40cm 정도 높이까지 사용 가능하고

 

 

 

 

 

 

 

 

 

 

볼헤드가 큰 편은 아니지만 최대 3Kg까지 올릴 수가 있다고 하는데

 

아무래도 무게중심이 높아지면 넘어가기 쉽기 때문에 미러레스나 보급기 정도의 DSLR까지만 사용하는게 좋을 것 같다.

 

 

 

 

 

 

 

 

 

 

하지만 가격대비 퀄리티는 굉장히 좋은 편이고

 

플레이트나 도브테일에서 무게를 줄이려고 노력한 부분은 좋은 점이 아닌가 싶다.

 

 

 

 

 

 

 

 

 

 

 

소니 a6300+SEL1670z조합으로 올려봤는데 불안한 느낌은 없다

 

물론 센터컬럼이 없을 때...

 

 

 

 

 

 

 

 

 

 

 

 

 

 

 

 

 

 

 

 

센터컬럼 사용시 최대 70cm 높이까지 가능하다.

 

 

 

 

 

 

 

 

 

 

아무리 봐도 평지에서는 큰 문제가 없겠지만

 

무게중심이 높아지다보니 경사가 있는 곳에서는 신경써서 사용해야 할 듯~

 

 

 

 

 

 

 

 

 

 

스마트폰 홀더도 있어서 촬영하기 편하고 셀카봉 대용으로도 충분할 것 같다.

 

센터컬럼을 따로 둔 것은 손에 쥐어지는 두께를 감안해서 그런 것 같기도 하고...

 

차후에는 좀 두터워지더라도 아예 센터컬럼을 삼각대에 넣는 것이 좋지 않을까 싶네.

 

좀 아쉬운 부분은 있지만 마음에 드는 삼각대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