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E-DX10 제트포스 리바이브 커맨더 (옵티머스 제트프라임)

My collection 2019.09.02 00:27

여전히 무비판 트래스포머 시리즈들이 쏟아져 나오고 있고

 

제법 퀄리티 높은 제품들도 많이 나오고 있다. 게다가 첫편 시리즈들이 나오다보니 앞으로도 끊임없이 나올 것 같은데

 

트랜스포머 좋아하는 사람들에게는 좋은 소식들이 아닐까 싶네

 

아무튼 우연히 검색하다가 찾은 제트프라임인데 해외에서는 발매는 되었고 조금 느즈막히 국내에도 들어왔다.

 

G1 시리즈 스타일은 좀 투박하다고 해야 하나? 그래서 딱히 좋아하는 편은 아니지만

 

G1 스타일로 제트프라임을 만든 이 제트포스 리바이브 커맨더는 꽤 눈길이 가서 구입해봤다.

 

 

 

 

 

 

제품 사리즈에 비해서는 박스가 제법 큰 편이다.

 

뭐 특별한 건 없고...

 

 

 

 

 

 

 

 

 

 

아무래도 자동차 모드로는 박스가 커질 것 같아서 그런지 이렇게 패키징이 되어 있고

 

 

 

 

 

 

 

 

 

 

일단 옵티머스 프라임부터~

 

분명히 G1 스타일은 맞는데 묘하게 '범블비'에서 나온 프라임같은 느낌이다.

 

 

 

 

 

 

 

 

 

 

 

 

 

 

 

 

 

 

 

 

 

 

 

 

 

 

 

 

 

 

 

디테일도 제법 좋은 편

 

 

 

 

 

 

 

 

 

 

일단 트랜스폼~

 

 

 

 

 

 

 

 

 

 

 

 

 

 

 

 

 

 

 

 

 

 

 

 

 

 

 

 

 

 

 

 

 

 

 

 

 

 

 

 

 

 

 

 

 

 

 

 

 

 

가끔 보면 답 안나오는 변형 메카니즘이 있는데

 

PE-DX10의 경우는 굉장히 단순하게 변형 되지만 디테일에 있어서는 전혀 아쉬운 부분이 없어서 좀 놀랐다.

 

 

 

 

 

 

 

 

 

 

 

 

 

 

 

 

 

 

 

 

 

 

 

 

 

 

 

 

 

 

아무래도 사이즈가 큰 편이 아니라서 몸통 앞뒤부분에 자동차 전면부가 있는 건 아쉽긴 하지만

 

전체적인 비율이나 디테일 표현은 정말 좋다.

 

 

 

 

 

 

 

 

 

 

 

 

 

 

 

 

 

 

 

 

 

 

 

 

 

 

 

 

 

 

 

 

 

 

 

 

 

 

 

 

게다가 트랜스포머 시리즈 치고는 프로포션도 굉장히 좋은 편이고

 

 

 

 

 

 

 

 

 

 

옵티머스만 변형시 사용하는 무기는 딱 2종류

 

기왕이면 블레이드 타입도 하나 더 넣어줬으면 했는데 아쉽다. 그래도 최대한 블레이드 디자인으로 표현한 노력은 보임

 

 

 

 

 

 

 

 

 

 

트레일러는 크게 3파츠로 나뉘어 진다.

 

앞쪽 하단은 캐논 상판은 부스터 뒷쪽 하단은 다리부분 파츠

 

 

 

 

 

 

 

 

 

 

각각 필요한 파츠는 안쪽에 넣게 되어 있고 거의 빈 공간없이 잘 활용한 듯~

 

 

 

 

 

 

 

 

 

 

트레일러 3파츠를 합치면 이렇게 되고 생각보다 하나로 합치는게 어렵지는 않다.

 

 

 

 

 

 

 

 

 

 

 

 

 

 

 

 

 

 

 

 

 

 

 

 

 

 

 

 

 

 

당연히 트레일러는 옵티머스 프라임과 체결할 수 있게 해놨고

 

아무리 봐도 G1스타일이라기 보다는 '범블비'의 옵티머스 프라임 같은 느낌이네

 

 

 

 

 

 

 

 

 

 

제트프라임으로 합체 시 옵티머스 프라임허리를 180도 돌려주고

 

다리는 다시 180도 돌려서 휠이 안쪽으로 들어가게 만들어 준다.

 

 

 

 

 

 

 

 

 

 

다리 파츠를 끼워주고

 

 

 

 

 

 

 

 

 

 

 

 

 

 

 

 

 

 

 

 

팔과 어깨 파츠를 끼워주고~

 

 

 

 

 

 

 

 

 

 

 

 

 

 

 

 

 

 

 

 

트레일러 앞쪽 하단은 캐논으로 변형시켜주고

 

 

 

 

 

 

 

 

 

 

뒷쪽에 부스터를 올려주면~

 

 

 

 

 

 

 

 

 

 

이렇게 제트프라임이 됨~

 

음... 생각보다 육중한 느낌이긴 하지만 전체적인 비율은 잘 맞춘 것 같다.

 

 

 

 

 

 

 

 

 

 

 

 

 

 

 

 

 

 

 

 

 

 

 

 

 

 

 

 

 

 

완벽하게 제트 프라임을 표현했다고 하긴 어렵겠지만

 

어렵지 않게 변형시키고 파츠 끼워주고 해서 이 정도까지 한 것만으로도 충분할 듯~

 

묘하게 G1, 무비판 트랜스포머 그리고 범블비의 옵티머스 프라임 느낌을 잘 살려낸 제트프라임 같은 느낌이네

 

 

 

 

 

 

 

 

 

 

 

 

 

 

 

 

 

 

 

 

대부분 합체를 하거나 파츠를 추가하게 되면 프로포션이 엉망이 되기 쉬운데

 

의외로 괜찮은 편이고

 

 

 

 

 

 

 

 

 

 

솔직히 궁금해서 구입하긴 했지만 직접 만져보니 G1 스타일을 좋아하건 무비판을 좋아하건 전부 아우를 수 있는 제품 아닌가 싶다.

 

 

 

 

 

 

 

 

 

 

 

트레일러 파츠로 제트파이어도 만들 수 있긴 하다.

 

아무튼 생각보다 괜찮은 제품이다.

 

차후로도 제트프라임 제품들도 나올 예정이고 무비판도 끊임없이 나올 예정이니

 

트랜스포머 좋아하는 사람들에게는 좋은 소식들이 아닐까 싶네

 

마크로스는 언제 또 나오려나...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