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EOS-30V Film

선유도 공원에서...

by 분홍거미 2008. 11. 7.

근래에 카메라를 거의 만지지 않았다.

동생녀석 결혼식에 다음 날 대회사진까지 겹치다보니 거의 2000장 손보다 보니 몸도 지치고 마음도 지치더라.

게다가 몸까지 다치다보니 뭐... 근 한달동안 셔터 누르는 흥미를 잃어버렸다...

그러다 보니 필름카메라도 손이 거의 가지 않더라...

유난히 이번 연말쯤 되서 몸도 지치고 맘도 지치고 참나 아주 죽것다.

스케이트라도 타면 좋으련만 1~2주 몸 좀 사려야하니 원...

다시 셔터누르는데 흥미를 찾는게 낫겠다 싶네.













'EOS-30V Film'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선유도 공원에서...  (0) 2008.11.07
선유도 공원에서...  (0) 2008.11.07
리움박물관에서...  (0) 2008.11.07
삼청동에서...  (0) 2008.11.07
한옥마을에서...  (0) 2008.11.07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