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풍놀이'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16.10.30 가을 끝자락의 남이섬
  2. 2013.11.01 남이섬의 단풍~(2)
  3. 2013.11.01 남이섬의 단풍~(1)

가을 끝자락의 남이섬

Etc 2016.10.30 21:35

올해도 어김없이 갔다오고 말았다.

 

사실 작년부터 꼭 찍고 싶었던 장소가 없어져 버려서 가지 말까 생각하다가

 

간만에 기분 전환도 하고 사진도 좀 찍고 싶어서 겸사겸사 갔다옴

 

 

 

 

며칠 전부터 갑자기 추워져서 아침에 날씨가 맑으면 물안개 좀 피겠다 싶었는데

 

역시나 물안개가 잔뜩~

 

 

 

 

 

 

 

 

꼭두새벽부터 달려서 7시쯤에 도착했는데

 

먼저 들어가는 배는 이미 만선~ 암도 가을의 끝자락이라서 그런가 싶기도 하고...

 

 

 

 

 

 

 

 

물안개를 보는 것도 쉽지 않으니 사람들은 연신 셔터를 눌러댄다.

 

 

 

 

 

 

 

 

단렌즈 하나 덜렁 들고 가서 그런지 좀 아쉽더라.

 

좀 더 당겨서 찍었으면 좋았을텐데~

 

 

 

 

 

 

 

 

 

 

 

 

 

 

 

 

 

 

 

 

 

 

 

 

 

 

 

 

 

 

 

 

 

 

 

 

 

 

 

 

 

 

 

 

 

 

 

 

 

 

 

 

 

 

 

 

남이섬에서 사진찍을 때에는 빛이 슬슬 들어오는 때가 가장 좋은 것 같다.

 

뭐... 몸은 피곤하지만~ㅋㅋ

 

 

 

 

 

 

 

 

 

 

 

 

 

 

 

 

 

 

 

 

 

 

 

 

 

 

 

 

 

 

 

 

 

 

 

 

 

 

 

 

못보던 눈사람이 많이 생긴 듯~

 

 

 

 

 

 

 

 

 

 

 

 

 

 

 

 

붉게 물드니 좋긴하다.

 

 

 

 

 

 

 

 

 

 

 

 

 

 

 

 

 

 

 

 

 

 

 

 

 

 

 

 

 

 

 

 

 

 

 

 

 

 

 

 

 

 

 

 

 

 

 

 

 

 

 

 

 

 

 

 

 

 

 

 

 

 

 

 

 

 

 

 

 

 

 

 

 

 

 

 

 

 

 

 

 

 

 

 

 

 

 

 

물안개가 제법 오랫동안 보였는데 아마도 이렇게 많이 보는 건 처음인 것 같다.

 

 

 

 

 

 

 

 

 

 

 

 

 

 

 

 

 

 

 

 

 

 

 

 

 

 

 

 

 

 

 

 

 

 

 

 

 

 

 

 

 

 

 

 

 

 

 

 

 

 

 

 

 

 

 

 

 

 

 

 

 

 

 

 

 

 

 

 

 

 

 

 

 

 

 

 

 

 

 

 

 

 

 

 

 

 

 

 

 

 

 

 

 

 

 

 

 

 

 

 

 

 

 

 

 

 

 

 

 

 

 

 

 

아침에 진짜 춥긴 추웠었나보다 아침인데 서리가 낄 정도였으니

 

낙서도 좀 해보고~

 

 

 

 

 

 

 

 

 

 

 

 

 

 

 

 

 

 

 

 

 

 

 

 

 

 

 

 

 

 

 

 

 

 

 

 

 

 

 

 

생각보다 가을바람이 많이 춥지 않았던지 아직 단풍이 들지 않은 나무도 많더라.

 

음... 아마 다음 주 쯤이면 단풍도 끝나지 않을까 싶은데...

 

 

 

 

 

 

 

 

 

 

 

 

 

 

 

 

 

 

 

 

 

 

 

 

 

 

 

 

 

 

 

 

 

 

 

 

 

 

 

 

 

사진찍기 전에 일본에서 촬영차 왔는지 바로 앞에서 연신 여러 구도로 동영상을 찍던데

 

아직까지도 오는 사람들이 있는 건가?

 

음... 이제 이곳은 일본사람들 거의 보이지 않는데

 

 

 

 

 

 

 

 

 

 

 

 

 

 

 

 

 

 

 

 

 

 

 

 

 

 

 

 

 

 

 

 

 

 

 

 

 

 

 

 

슬슬 돌아갈 때 은행나무 길은 발디딜 틈도 없을 정도로 북적북적~

 

일찍 오길 잘한 듯~

 

 

 

 

 

 

 

 

 

 

 

 

 

 

 

 

 

 

 

 

 

 

 

 

 

 

 

 

 

 

 

 

 

 

 

 

 

 

 

 

어디서 드론 소리가 나길래 봤더니 팬텀4~

 

자꾸 신경쓰이는지 새가 주위를 맴돌던데 까딱하면 바로 추락~ㅎㅎ

 

요즘 슬슬 드론에 관심이 있어서 주말에 주문한 제로텍 도비 받으면 좀 사용해볼 생각~!

 

최종 목표는 마빅~ㅋㅋ

 

 

 

 

 

 

 

 

 

 

 

 

 

 

 

 

 

 

 

 

 

 

 

 

장소로서는 이제 별 다른게 없는 남이섬이긴 하지만

 

다름대로 나만의 장소를 찾아놓는 것도 재밌을 것 같다.

 

 

 

 

 

 

 

 

 

 

 

 

 

 

 

 

 

 

 

 

 

 

 

 

 

 

 

 

 

 

 

 

 

 

 

 

 

 

 

 

 

 

 

 

 

 

 

 

 

 

 

 

 

 

 

 

슬슬 돌아가는 배에서...

 

배가 한번에 두척이 들어오는 건 처음 봄

 

 

 

 

 

 

 

 

 

 

 

 

 

 

 

 

아마 내년에도 아무 생각없이 오겠지? 아마...

 

 

 

 

 

 

 

 

7D Mk2 구입하면서 기존의 7D랑 비교해서 확실히 좋아진 점은

 

움직이는 피사체도 핀 나가는 건 없이 잘 잡아주는 AF가 아닌가 싶다. 이제 24-105도 후속모델로 갈아탙 시기...

 

거의 7~8년을 버텨왔으니 자리를 물려줄 때도 된 듯 싶어서

 

 

 

 

 

 

 

 

 

10시쯤 선착장에서 기다리는 사람들...

 

남이섬은 주말에 9시 이전에 도착해서 들어가지 않으면 느긋하게 보는 건 좀 힘들지 않을까 싶다.

 

 

 

 

 

 

 

 

 

그렇게 올해 가을의 끝자락에 남이섬도 끝...

 

내년에는 어떻게 될라나?

 

 

 

 

 

 

'Etc' 카테고리의 다른 글

느즈막히 벚꽃 구경~  (0) 2017.04.10
숨은 맛집이라고 해야하나?  (0) 2017.01.25
가을 끝자락의 남이섬  (0) 2016.10.30
난생 처음 먹어본 양갈비  (0) 2016.07.24
이니스프리 화산송이 마스크팩  (0) 2016.07.01
드림웍스 애니메이션 특별전  (0) 2016.06.14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


남이섬의 단풍~(2)

Etc 2013.11.01 20:17

 

 

뭐, 대단한 장소는 아니고

 

내가 몇번을 찍어도 유일하게마음에 드는 장소~!

 

다만 적당한 빛이 있어야 해서 아침부터 조금 초조하긴 했지만 역시나 실망시키지 않고 오늘도 허락해줬다~

 

 

 

 

 

 

 

 

 

 

 

 

 

 

 

 

 

 

 

 

 

 

 

 

 

 

 

 

 

 

 

평일 이른 시간이긴 했지만 사람들이 없을 때를 피해서 사진찍기가 쉽지 않았다.

 

 

 

 

 

 

 

 

 

 

 

 

 

 

 

 

 

 

 

 

 

 

 

 

 

 

 

 

 

 

 

 

 

 

 

 

 

 

 

 

 

 

 

 

 

 

 

 

 

 

 

 

 

 

 

 

 

 

 

 

 

 

 

 

 

 

 

 

 

 

 

 

 

 

 

 

 

 

 

 

 

 

 

 

 

 

 

 

 

 

 

 

 

 

 

 

 

 

 

 

 

 

 

 

 

 

 

 

 

 

 

 

 

 

 

 

 

 

 

 

 

 

 

 

황소가 비보이 흉내도 내고~

 

 

 

 

 

 

 

 

 

 

 

 

 

 

 

 

 

 

 

 

 

 

 

 

 

 

 

 

 

 

 

 

 

 

 

 

 

 

 

 

 

 

 

 

 

 

 

 

 

 

 

 

 

 

 

 

 

 

 

 

 

 

 

 

 

 

 

 

 

 

 

 

 

 

 

 

 

 

 

 

 

 

 

 

 

 

 

 

 

 

 

 

 

 

 

 

 

 

 

 

지금까지 줌렌즈를 사용해도 쉽게 찍지 못했던 청설모인데 운좋게 찍음~!

 

 

 

 

 

 

 

 

 

 

 

 

 

 

 

 

 

 

 

 

 

 

 

 

 

 

 

 

 

 

 

 

 

 

 

 

 

 

 

 

 

 

 

 

 

 

 

 

 

 

 

 

 

 

 

 

 

 

 

 

 

 

 

 

 

 

 

 

 

 

 

 

 

 

 

 

 

 

 

 

 

 

 

 

 

배를 타고 다시 돌아가는 길에도 역시나 남이섬으로 들어가는 사람들이 많았다.

 

 

 

 

 

 

 

 

 

 

 

 

 

 

 

 

 

 

이제 언제 또 올 수 있을지 모르겠다...

 

 

 

 

 

 

 

 

 

 

 

 

 

 

 

 

 

 

 

 

 

 

 

 

 

 

 

 

 

 

 

 

 

 

 

 

 

배를 기다리는 사람들도 엄청 많았고~

 

예전에는 일본인들이 꽤 많았었는데 요즘은 거의 중국인들이 대부분

 

 

 

 

 

 

 

 

 

날씨가 쌀쌀한 탓에 커피라도 한잔 마시고 싶었는데 급하게 처리할 일이 있어서 다시 집으로~

 

 

 

 

 

 

 

 

 

매년 이맘때에 오던 남이섬이지만 내년부터는 솔직히 모르겠다.

 

아무튼 9월부터 정신없이 지금까지 달려왔는데 마무리 잘 하고 잘 시작해야 할 듯~!

 

오랜만에 풀내음도 맡고 포기할까 싶었던 사진도 찍었으니 앞으로도 이렇게 잘 풀어갈 수 있으면 좋겠다.

 

 

 

 

 

 

 

'Etc'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4년 서울국제사진영상 기자재전 (1)  (0) 2014.04.24
낚시인들의 쉼터 피셔바~  (0) 2013.12.20
남이섬의 단풍~(2)  (0) 2013.11.01
남이섬의 단풍~(1)  (0) 2013.11.01
2013년 상암동 억새풀 축제  (0) 2013.10.22
경복궁 근처 박광일 참치집에 가다~  (0) 2013.10.20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


남이섬의 단풍~(1)

Etc 2013.11.01 19:48

어제는 얼추 큰 일들은 끝냈으니 오늘은 특별히 바쁜 것이 없어서 시간날 때 또 가봐야겠다고 생각했던 남이섬에 갔다왔다.

 

7시 반쯤에 도착했는데 평일이라 그런지 생각보다 한산했다.

 

아마 주말이었으면 이 시간에도 사람들이 엄청 많았을텐데~

 

 

 

 

 

 

 

입구에서 보니 작년에는 못보던 것들이 좀 있어서 찍어봤다.

 

 

 

 

 

 

 

 

 

 

 

 

 

 

 

 

 

 

 

 

 

 

 

 

 

 

 

역시나 캐릭터는 눈사람이 제격~!

 

 

 

 

 

 

 

 

 

한산하다.

 

 

 

 

 

 

 

 

 

티켓값이 왠지 오른 느낌... 음...

 

 

 

 

 

 

 

 

 

솔직히 남이섬 내의 안내도는 크게 신경쓰고 본 적은 없었는데 미리 알아두고 가면 헤매지는 않을테니 좋을 것 같다.

 

 

 

 

 

 

 

 

 

주말이었으면 이 시간에도 꽉 찰텐데 여유롭게 타고 남이섬으로 이동했다.

 

 

 

 

 

 

 

 

 

어제 날씨를 확인했는데 구름만 조금 낄 것 같다고 했는데 날씨가 추워서 그런지 물안개가 자욱하게 끼어 있었다.

 

이러면 내가 찍고 싶은 사진을 못찍는데...

 

 

 

 

 

 

 

 

 

이 정도로 안개가 심했다.

 

 

 

 

 

 

 

 

 

일단 배에 탔으니 어떻게 찍을까 생각 좀 하고 배에서 내렸다. 남이섬에 놀러온 사람들보다 직원이 많았던 시간~

 

 

 

 

 

 

 

 

 

 

 

 

 

 

 

 

 

 

 

 

 

 

 

 

 

 

 

 

 

 

 

 

 

 

 

 

 

꽤나 쌀쌀했는데 불을 피워 놓아서 온기도 좀 느끼고~

 

 

 

 

 

 

 

 

 

 

 

 

 

 

 

 

 

 

그렇게 항상 가던 길로 움직였다.

 

1~2시간 있다보면 해가 뜰 것을 계산하고 일단 대충 둘러보면서 찍었다.

 

 

 

 

 

 

 

 

 

 

 

 

 

 

 

 

 

 

 

 

 

 

 

 

 

 

 

 

 

 

 

 

 

 

 

 

 

 

 

 

 

 

 

 

 

 

 

 

 

 

 

 

 

 

 

 

 

 

 

 

 

 

 

 

 

 

 

 

 

 

 

 

 

 

 

 

 

 

 

 

 

 

 

 

 

 

 

 

 

 

 

 

 

 

 

 

 

 

 

이 장소는 사진으로 유명하기도 하고 은행나무이다보니 냄새도 유명하고~ㅋㅋ

 

미리 자리잡고 사진을 찍던 외국인을 보니 아마 첫 배를 타고 들어온 듯 싶다.

 

 

 

 

 

 

 

 

 

 

 

 

 

 

 

 

 

 

 

 

 

 

 

 

 

 

 

 

 

 

 

 

 

 

 

 

 

 

 

 

 

 

 

 

 

 

 

 

 

 

 

 

 

 

 

 

 

 

 

 

 

 

 

 

 

 

 

 

 

 

 

 

 

 

 

 

 

 

 

 

 

아침 햇살을 잘 받으면 더 진한 단풍을 찍을 수 있을텐데 조금 더 기다려보기로~

 

 

 

 

 

 

 

 

 

 

 

 

 

 

 

 

 

 

 

 

 

 

 

 

 

 

 

 

 

 

 

 

 

 

 

 

슬슬 해가 떠오르기 시작해서 한바퀴 돌아서 다시 선착장쪽으로 돌아갔다.

 

 

 

 

 

 

 

 

 

 

 

 

 

 

 

 

 

 

 

 

 

 

 

 

 

 

 

 

 

 

 

 

 

 

 

 

 

 

 

 

 

 

 

 

 

 

 

 

 

 

 

 

 

 

 

 

 

 

 

 

 

 

 

 

 

 

 

 

 

 

 

 

 

 

 

 

 

 

 

 

 

 

 

 

 

 

 

 

 

 

아까와는 다르게 단풍들도 햇살을 받아서 본연의 색깔을 내기 시작했다.

 

 

 

 

 

 

 

 

 

 

 

 

 

 

 

 

 

 

 

 

 

 

 

 

 

 

 

 

 

 

 

 

 

 

 

 

 

 

 

 

 

 

 

 

 

 

 

 

 

 

 

 

 

 

 

 

 

 

 

 

 

 

 

 

 

 

 

 

 

 

 

 

 

 

 

 

 

 

 

 

 

 

 

 

 

 

 

 

 

 

 

 

 

 

 

 

 

 

 

 

 

 

 

 

 

 

 

 

 

 

 

 

 

 

 

 

 

 

 

 

 

 

 

 

 

 

확실히 요즘은 DSLR을 들고 다니는 사람들도 많고 평상복보다는 등산복 차림이 많더라.

 

뭐 특별한 것이 있다고 구지 2번씩이나 돌면서 사진을 찍냐~라고 할 수도 있겠지만 이곳에 오면 꼭 사진을 찍는 장소가 있는데

 

날씨도 맑아지고 있으니 다시 그곳으로 향했다.

 

 

 

 

 

 

'Etc'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낚시인들의 쉼터 피셔바~  (0) 2013.12.20
남이섬의 단풍~(2)  (0) 2013.11.01
남이섬의 단풍~(1)  (0) 2013.11.01
2013년 상암동 억새풀 축제  (0) 2013.10.22
경복궁 근처 박광일 참치집에 가다~  (0) 2013.10.20
잠깐 남산타워에~  (0) 2013.10.09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