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크로스 플러스'에 해당되는 글 4건

  1. 2018.09.30 DX 초합금 마크로스 플러스 YF-19 풀세트팩
  2. 2014.04.05 아르카디아 YF-19 with FAST PACK
  3. 2014.04.04 아르카디아 YF-19 with FAST PACK 입수~~
  4. 2014.01.23 DX 초합금 YF-29 이사무 다이슨기

DX 초합금 마크로스 플러스 YF-19 풀세트팩

Forever Macross 2018.09.30 15:46

생각보다 일찍 받아서 사진 좀 찍었는데

 

이런저런 파츠를 붙이다보니 사진찍는게 생각보다 시간이 많이 걸린다~

 

암튼 10월이 넘어서 받을 줄 알았는데 문제없이 잘 받아서 다행~

 

 

 

 

 

 

 

전에 나왔던 VF-19 ADVANCE와 크게 다른 점은 없지만 마크로스 플러스 YF-19이다보니 기체 프린팅이 많이 달라졌다.

 

 

 

 

 

 

 

 

 

 

 

 

 

 

 

 

 

 

 

 

 

 

 

 

 

 

 

 

 

 

 

 

 

 

 

 

 

 

 

 

기억을 더듬어보면 제일 처음에 나왔던 변형가능한 YF-19는

 

야마토에서 나왔던 Yf-19가 처음이었던 걸로 기억하는데 그 때에 비하면 상당히 슬림해졌다.

 

대신에 변형할 때 좀 복잡해지긴 했지만

 

 

 

 

 

 

 

 

 

 

파일럿은 총 3개가 들어있다.

 

이사무와 기체 개발자(이름이 뭐였더라???)

 

 

 

 

 

 

 

 

 

 

그리고 이사무가 마지막 쯤에 혼자서 YF-19를 탈 때 헬멧을 벗어버린 후의 파일럿이 들어있는데

 

풀셋트 팩 답게 이 때 뒷자석이 강제 사출 후에 뭔가로 채워진 걸로 알고 있는데

 

이것까지 표현했으면 하는 아쉬움이 남네...

 

 

 

 

 

 

 

 

 

 

콕핏쪽 디테일도 좋긴한데 메인 디스플레이 정도는 표현해줬으면 하는 아쉬움도 좀 있다.

 

 

 

 

 

 

 

 

 

 

 

 

 

 

 

 

 

 

 

 

 

 

 

 

 

 

 

 

 

 

 

 

 

 

 

 

 

 

 

 

 

 

 

 

 

 

 

 

 

 

 

 

 

 

 

 

 

 

 

 

거워크 모드는 이제 별 말이 필요없을 정도로 완벽하다.

 

다만 팔의 가동범위가 좁아지는 건 어쩔 수 없는 듯~

 

 

 

 

 

 

 

 

 

 

 

 

 

 

 

 

 

 

 

 

 

 

 

 

 

 

 

 

 

 

배트로이드 모드도 설정과 거의 다를바 없을 정도로 좋다.

 

개인적으로 설정상 배트로이드 모드는 살짝 덩치가 있는 느낌인데

 

마크로스 배트로이드들은 아머드팩이 아니면 좀 슬림한게 좋은 듯~

 

 

 

 

 

 

 

 

 

 

 

 

 

 

 

 

 

 

 

 

헤드 윗쪽 커버는 기존과 동일하게 떼어낼 수 있게 해놨고

 

 

 

 

 

 

 

 

 

 

후반 부에 사용한 팩 장비들은 수퍼팩이라고 하기도 좀 뭐하고 파츠가 많지 않아서

 

파이터 모드에는 크게 눈의 띄지 않는다

 

 

 

 

 

 

 

 

 

 

 

 

 

 

 

 

 

 

 

 

각종 미사일들은 빵빵하게 넣어놨다.

 

거기에 풀세트 팩이다보니 잠깐 나왔던 팔에 장착하는 무기에 폴드 부수터까지~

 

마크로스 플러스에 나온 장비는 말 그대로 풀세트 팩으로 다 들어있는 듯~

 

 

 

 

 

 

 

 

 

 

 

 

 

 

 

 

 

 

 

 

 

 

 

 

 

 

 

 

 

 

거워크 모드로 바꿔야 파츠가 좀 붙어있구나 알 수 있을 정도

 

 

 

 

 

 

 

 

 

 

 

 

 

 

 

 

 

 

 

 

많이 움직여 보면서 사진을 찍어본 건 아니지만

 

DX 초합금 라인 중에 이 만큼 프로포션이 좋은 기체는 드물 듯 싶다.

 

팔, 다리 관절들은 대부분 자유롭게 움직이고 허리부분도 어느 정도 돌아가니 원하는 포즈를 만드는데는 큰 문제가 없을 정도니

 

 

 

 

 

 

 

 

 

 

기존에는 없었던 웨폰~

 

파이터 모드 시에도 건포드와 같이 기체 하단에 장착 가능!

 

 

 

 

 

 

 

 

 

 

커버를 열면 이렇게 3종류의 무기가 나온다.

 

 

 

 

 

 

 

 

 

 

개인적으로 마크로스 플러스를 가장 좋아하는 이유 중에 하나는

 

마크로스 기체들끼리 진짜 치고박고 싸우는 씬이 거의 없는 걸로 알고 있는데

 

YF-19와 YF-22의 숙명적인 대결이 아닌 진짜 감정이 실린 녀석들이 싸움이라는게 참 마음에 들었다.

 

대사를 들어보면 진짜 유치하게 싸우는 정도로 ㅋㅋ

 

암튼 그 장면에서 주먹씬(진찌 이 표현이 맞는 듯~ㅋ)에서는 이런 이팩트가 보이지 않는 펀치였는데

 

아무래도 표현을 하다보니 이렇게 파츠를 넣은 것 같다.

 

 

 

 

 

 

 

 

 

 

참 잘 표현했는데... 맞는 대상이 없어~~

 

반다이 YF-22도 좀 어떻게 안 되나???

 

 

 

 

 

 

 

 

 

 

폴드 부수터는 파츠 장착이 있을 때나 없을 때나

 

그대로 장착이 가능

 

 

 

 

 

 

 

 

 

 

확실히 예전에 나왔던 아르카디아 YF-19 폴드부스터보다는 디테일이 정말 좋은데

 

발광기믹이 없는 건 좀 그렇다.

 

 

 

 

 

 

 

 

 

 

 

 

 

 

 

 

 

 

 

 

 

 

 

 

 

 

 

 

 

 

박스 아트나 오픈 느낌은 이렇고~

 

생각보다 가격이 부담스러울 가격이긴 하지만 마크로스 플러스, 특히 YF-19 좋아하는 사람들이라면 소장할만한 가치는 충분한 듯~

 

마크로스 좋아하는 사람들 중에 YF-19 싫어하는 사람이 있을까 모르겠네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


아르카디아 YF-19 with FAST PACK

Forever Macross 2014.04.05 04:27

어제 죽어라 사진 찍어놨었는데 빼먹고 찍어서 다시 찍었더니만 오늘도 뭐 좀 빼먹고 찍어서 어떻게 할까 하다가 그냥 올린다.

 

꽤 오래 전에 야마토사 YF-19로 발매해서 상당히 인기를 끌긴 했지만 다소 빈약한 관절이나 뭔가 제대로 맞물리지 않는 것 때문에 꽤나 말이 많았었다.

 

야마토사가 도산하고 아르카디아에서 인수하면서 VF-19를 베이스로 YF-19를 발매했는데 수주 방식이라 다소 비싼게 좀 아쉽다. 

 

 

 

 

 

 

 

야마토사에서 발매했을 때에도 꽤 슬림만 바디였고 그대로 이어온 것 같더라.

 

화벨을 대충 맞췄더니 색이 좀 칙칙하게 나왔다.

 

 

 

 

 

 

 

 

 

 

 

 

 

 

 

 

 

 

 

 

 

 

 

 

 

 

 

 

 

 

 

 

 

 

 

 

전체적인 느낌은 상당히 좋고 꽤 단단한 느낌을 준다.

 

 

 

 

 

 

 

 

 

주엔진도 잘 표현했는데 귀찮아서 대충~

 

 

 

 

 

 

 

 

 

이번 YF-19를 꽤 신경썼다고 할 수 있는 건 보조날개가 움직인다는 거~

 

 

 

 

 

 

 

 

 

콕피트의 고질적인 단점은 크게 개선되지 않은 것 같다.

 

전에는 앞부분 검은색 파츠가 내려가서 기수부분이 이렇게 되지 않았는데 그게 좀 아쉽다.

 

 

 

 

 

 

 

 

 

그래도 이사무나 동승 캐릭터 표현은 잘 해놓은 것 같다.

 

 

 

 

 

 

 

 

 

거기에 마지막 부분의 헬멧을 벗은 이사무가 추가로 들어있다. 

 

 

 

 

 

 

 

 

 

크기를 감안하면 이 정도 디테일도 훌륭한 듯~

 

 

 

 

 

 

 

 

 

변함없이 인테이크 부분도 잘 살려줬고~

 

 

 

 

 

 

 

 

 

기체 밑부분도 상당히 깔끔하다.

 

그런데 날개부분의 자사 프린트는 좀 그렇네...

 

 

 

 

 

 

 

 

 

기존의 YF-19는 랜딩기어가 제대로 고정되지 않았기 때문에 불만이었는데

 

이 역시 잘 개선되어서 나왔다.

 

 

 

 

 

 

 

 

 

그리고 추가로 극중에 YF-21과 도그파이트 시 미사일 수납도 잘 표현했다.

 

뭐... VF-19 시리즈를 보면 당연한 것일 수도 있겠지만~ 다만 패스트 팩 장착시 열리지는 않는다.

 

 

 

 

 

 

 

 

 

아마 마크로스 기체들의 거워크 모드의 상징은 야마토... 아니 아르카디아가 가장 좋지 않나 싶다.

 

 

 

 

 

 

 

 

 

 

 

 

 

 

 

 

 

 

건포드도 고정이 잘 되는 편~

 

 

 

 

 

 

 

 

 

 

 

 

 

 

 

 

 

 

이 사진 찍고 보니 예전 YF-19 생각이 새록새록~

 

그 때는 배경이 보라색이었는데 무슨 생각으로 보라색을 했는지 모르겠네~ㅡ,.ㅡa

 

 

 

 

 

 

 

 

 

 

 

 

 

 

 

 

 

 

거워크 모드시 상판 부분 옆을 날개로 고정시켜주기 때문에 밸런스가 무너지는 일도 없어서 좋더라.

 

예전 YF-19 사진찍었던 생각하면 정말~ㅋㅋ

 

 

 

 

 

 

 

 

 

 

 

 

 

 

 

 

 

 

 

 

 

 

 

 

 

 

 

 

 

 

 

 

 

 

 

 

 

 

 

 

 

 

 

 

 

배트로이드 역시 군더더기없이 깔끔하다.

 

 

 

 

 

 

 

 

 

다리 뒷부분은 추가로 파츠를 장착해줘여 하는데 메뉴얼에도 대충 나와있고 순서도 뒤죽박죽이라서 깜빡했다.

 

제품 퀄리티에 비해 메뉴얼은 좀 부실한 편~

 

 

 

 

 

 

 

 

 

 

 

 

 

 

 

 

 

 

 

 

 

 

 

 

 

 

 

 

 

 

 

 

 

 

 

 

개인적으로 마크로스 7은 내 취향이 아니라서 본 적이 없어서 잘 모르겠지만 헤드부분이 개폐되는 것도 가능~

 

지금까지 YF-19는 외눈박이라고 생각했었는데~ㅎㅎ

 

 

 

 

 

 

 

 

 

건포드는 이렇게 접어서 쉴드에 수납이 가능하다.

 

 

 

 

 

 

 

 

 

 

 

 

 

 

 

 

 

 

그리고 다시 역순으로 패스트 팩 장착~

 

음... 지금 생각해보면 대기권과 우주 겸용 파츠가 아닌가 싶다.

 

 

 

 

 

 

 

 

 

 

 

 

 

 

 

 

 

 

 

 

 

 

 

 

 

 

 

거워크 모드는 말할 것도 없고 배트로이도 모드시에도 프로포션은 아주 좋다.

 

 

 

 

 

 

 

 

 

마크로스 기체들의 추가 파츠들에 비해서는 다소 빈약한데...

 

YF-21과의 도그파이트가 워낙에 인상적이었기 때문에 같이 동봉되어 있는 것 만으로도 만족스럽다.

 

반다이를 생각하면 그냥 확~!!!

 

 

 

 

 

 

 

 

 

그리고 배트로이드 변형시 가슴 부분 밑에 받쳐주는 파츠 양쪽 끝을 접을 수도 있고 양 옆의 건포드도 그대로 표현을 해놨다.

 

 

 

 

 

 

 

 

 

 

 

 

 

 

 

 

 

 

 

 

 

 

 

 

 

 

 

거워크 모드는 큰 차이는 없다.

 

 

 

 

 

 

 

 

 

 

 

 

 

 

 

 

 

 

 

 

 

 

 

 

 

 

 

 

 

 

 

 

 

 

 

 

파이터 모드 역시 큰 차이가 없고~

 

 

 

 

 

 

 

 

 

폴드 부스터용 거치대가 있는 걸 보니 나중에 부스터가 나오지 않을까 싶네... 

 

 

 

 

 

 

 

 

 

 

 

 

 

 

 

 

 

 

 

 

 

 

 

 

 

 

 

 

 

 

 

 

 

 

 

 

한가지 더 좋은 점은 추가로 미사일들이 다양하게 들어 있다는 것~!

 

뭐 개인적으로 이사무 스타일이 이런 거 주렁주렁 매달고 다니는 스타일은 아닌 것 같지만 가격을 생각하면 이 정도는 되야 하지않나 싶다.

 

 

 

 

 

 

 

 

 

하도 오래되서 모르겠는데 극장판에서 고속모드가 있었는지 기억이 안 난다. YF-21은 회피모드가 있던 건 알고 있지만~

 

 

 

 

 

 

 

 

 

추가 웨폰들을 전부 모아 놓으면 이렇다.

 

 

 

 

 

 

 

 

 

그리고 데칼이 들어있는데 구지 붙일 필요까지는 없는 것 같다.

 

 

 

 

 

 

 

 

 

살짝 이렇게 포토샵으로~ㅋㅋ

 

아무튼 마크로스 플러스만큼은 앞으로도 마크로스를 좋아하는 사람들에게는 가격이 높아도 어쩔 수 없이 구매하게 되는 필요악 같은 존재가 아닌가 싶다.

 

왠지 VF-25 수퍼팩을 판매하면 불티나게 팔릴 듯~

 

이제 자야겠다~ㅡ,.ㅡa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


아르카디아 YF-19 with FAST PACK 입수~~

Junk Story 2014.04.04 03:10

어제 받았던 따끈따끈한 YF-19 패스트 팩~

 

이 시간까지 열심히 찍고 보정 좀 하려고 봤는데... 부품을 빼먹고 찍어서 오늘 저녁에 다시 찍을 생각~ㅡ,.ㅡa

 

헛고생만 했다. 오늘은 제대로 찍어야 할 듯

 

 

 

 

 

 

 

 

 

 

 

 

 

 

 

 

 

 

 

 

 

 

 

'Junk 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이폰 방수 케이스 샀다가...  (1) 2014.08.05
50mm로 세상구경~  (0) 2014.05.24
아르카디아 YF-19 with FAST PACK 입수~~  (0) 2014.04.04
갑자기 만나서 느긋하게 먹기~  (0) 2014.03.08
뜻밖의 선물~  (0) 2014.02.17
또 한번의 수리...  (0) 2014.01.25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


DX 초합금 YF-29 이사무 다이슨기

Forever Macross 2014.01.23 02:29

오랜만에 포스팅 하는 것 같다. 사실 여전히 쉬는 날 없이 일하다보니 뭘 할 생각을 전혀 하질 못하니...

 

아무튼 우여곡절 끝에 YF-29 이사무기를 받았다. 말하자면 길기도 하고 피곤해서~

 

일단 YF-29를 보면서 마크로스 플러스 버젼으로 나오지 않을까 싶었는데 마크로스 30주년 플레이스테이션 게임에서 YF-19가 아닌 YF-29로 등장하면서

 

혼웹한정이던 일반판이던 꼭 나올 거라 생각했었는데 좀 귀찮게 혼웹한정으로 나왔다.

 

월초에 받아야 할 것을 이제 받아서 하다보니 좀 김빠진 느낌도 들고...

 

 

 

 

 

 

 

 

 

 

일단 컬러는 YF-19 컬러를 그대로 가져왔다.

 

 

 

 

 

 

 

 

 

 

 

 

 

 

 

 

 

 

 

 

 

 

 

 

 

 

 

정식 기체가 아니였던 탓에 YF-19 컬러는 조금 밋밋한 감이 있었지만 YF-29로는 여기저기 포인트를 잘 주어서 괜찮은 느낌이 든다.

 

 

 

 

 

 

 

 

 

 

 

 

 

 

 

 

 

 

극장판에서는 이사무를 보여주진 않았지만 파일럿 슈트는 최대한 비슷하게 한 것 같더라. 물론 컬러가 조금 밝아보이긴 하지만~

 

 

 

 

 

 

 

 

 

 

 

 

 

 

 

 

 

 

 

 

 

 

 

 

 

 

 

거워크 모드는 이제 딱히 설명할 것이 없을 정도로 깔끔하다.

 

 

 

 

 

 

 

 

 

 

 

 

 

 

 

 

 

 

 

 

 

 

 

 

 

 

 

 

 

 

 

 

 

 

 

 

 

 

 

 

 

 

 

 

 

반다이 마크로스 프론티어 시리즈들 중에 최근 라인업들은 프로포션도 꽤 괜찮은 편이고~

 

 

 

 

 

 

 

 

 

 

 

 

 

 

 

 

 

 

확실히 알토 YF-29보다 컬러 조합이 좋은 느낌이다.

 

사실 마크로스 플러스에서 갈드 YF-21과 도그파이트 하던 장면들이 꽤 인상적이어서 그런지 여전히 YF-19와 YF-21에 대한 갈망이 있어서 그런 것 같기도 하고~

 

 

 

 

 

 

 

 

 

 

 

 

 

 

 

 

 

 

헤드부분은 양쪽에 안테나를 빼버렸다. 그래서인지 YF-19와 꽤 흡사한 모습~

 

 

 

 

 

 

 

 

 

 

 

 

 

 

 

 

 

 

 

 

 

 

 

 

 

 

 

좀 독특한 건 건포드에 나이프가 따로 있다는 거~

 

딱 상남자 스타일인 이사무 기체로서는 좀 어울리지 않는 느낌인데 아마도 VF-11로 테스트하던 장면이 있어서 VF-11 건포드에서 응용하지 않았나 싶다.

 

 

 

 

 

 

 

 

 

 

 

 

 

 

 

 

 

 

갑자기 24-105 렌즈가 접점 불량인 ER01이 떠버려서 중간에 NEX-6으로 바꿔서 찍었다.

 

조리개 유닛 교체한지 얼마나 됐다고 또 말썽인지... 8년동안 애지중지 써온 렌즈인데... 내일 교육갔다가 출근하는 길에 잠깐 A/S 센터에 맡길 생각~

 

 

 

 

 

 

 

 

 

왠지 이사무와 잘 어울리는 포즈 같아서~ㅋㅋ

 

 

 

 

 

 

 

 

 

 

 

 

 

 

 

 

 

 

 

 

 

 

 

 

 

 

 

박스아트는 이렇다.

 

마크로스 30에서 좀 아쉬웠던 것은 갈드도 VF-27 기체로 YF-21컬러 버젼이 나왔으면 좋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이 든다.

 

알토와 브레라의 도그파이트는 마크로스 플러스에서 따온 장면이 아닐까 싶을 정도로 매치가 잘 되는데 무슨 이유인지 모르겠지만 갈드는 YF-21로 나온 것이 좀 의아하다.

 

이러다가 또 나올지도 모르겠네~

 

이사무의 YF-29를 보면서 설정상으로 진작에 파일럿을 보호하는 시스템이 미리 개발되었다면 갈드가 고스트 X-9과 싸울 때 리미터까지 해제하면서 죽지는 않았을텐데 하는 아쉬움은 남는다.

 

이사무와 알토의 YF-29를 보면서 느끼는 건 이사무는 남자다운 굵직한 기술이라면 알토는 춤을 추는듯한 여성스럽고 선이 살아있는 그런 기술이 아닌가 싶다.

 

극장판에 갈드도 같이 나왔으면 더 볼만했을텐데~

 

아무튼 YF-30 크로노스도 발매가 결정되었다고는 하는데 마크로스 30시리즈는 전부 기존 라인업의 리트로라는 느낌이 많이 들어서 패스~

 

앞으로 마크로스 플러스나 마크로스 프론티어 같은 인상적인 작품은 당분간 보기 힘들 듯 싶다.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