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여행 넷째날 (2)

Bon voyage 2014.11.27 00:45

아쿠아시티 근처에서 내려 바닷가? 쪽으로 갔다.

 

사실 오다이바를 몇번을 왔지만 대부분 여름에 가서 그런지 너무 더워서 엄두도 못냈었는데

 

가을이라 부담도 없고 해서 한번 걸어보고 싶었다.

 

 

 

 

 

신호등이 예전에는 이렇지 않았는데 기다리는 시간에도 얼마 남았는지 알 수 있어서 좋더라.

 

 

 

 

 

 

 

 

 

날씨가 갑자기 흐려지긴 했지만 느긋하게 산책을 즐기는 사람도 있고

 

 

 

 

 

 

 

 

 

벤치에 앉아서 잠시 잠을 청하는 어르신도 있었고

 

 

 

 

 

 

 

 

 

평일이라 확실히 한산하더라. 날씨만 맑았으면 더 좋았을텐데...

 

 

 

 

 

 

 

 

 

아직은 따뜻한 걸 마실 때는 아닌 것 같았는데

 

유자차이기도 하고 해서 누르려다가 선뜻 멈칫~

 

 

 

 

 

 

 

 

 

결국 마신 건 아세로라~

 

 

 

 

 

 

 

 

 

레인보우 브릿지야 밤에 보는게 더 매력적이긴한데 살짝 흐린 낮에 보는 것도 꽤 운치가 있는 것 같았다.

 

 

 

 

 

 

 

 

 

 

 

 

 

 

 

 

 

 

 

 

 

 

 

 

 

 

 

수상버스가 여기에 정박하는 것이더라. 뭐... 한번도 본 적이 없었으니 당연히 몰랐고

 

 

 

 

 

 

 

 

 

 

 

 

 

 

 

 

 

 

 

 

 

 

 

 

 

 

 

 

 

 

 

 

 

 

 

 

 

 

 

 

 

 

 

 

 

짧지 않은 해변가도 있고 이렇게 조개껍질들이 모여 있는 것 보면 확실히 바다이긴 하다.

 

 

 

 

 

 

 

 

 

 

 

 

 

 

 

 

 

 

대충 둘러보고 바로 가볼 아쿠아시티와 후지TV가 바로 앞에~

 

 

 

 

 

 

 

 

 

대부분 자유의 여신상에서 보이는 레인보우 브릿지를 많이 찍는데

 

딱히 멋지다!라는 느낌은 아니지만 왠지 이 곳도 괜찮은 것 같아서 한번 찍어보고

 

 

 

 

 

 

 

 

 

해변가 주위로 조깅을 할 수 있는 코스도 잘 짜여져 있다. 한강처럼~

 

아, 다시 인라인 좀 타야 하는데... 내년에는 다시 탈 수 있을까 모르겠네

 

 

 

 

 

 

 

 

 

이곳에 왜 자유의 여신상이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잘 어울리는 듯~

 

다른 외국인이 사진 좀 찍어달라고 간단한 일본어로 부탁해서 그냥 나도 일본어로~ㅋㅋ 

 

 

 

 

 

 

 

 

 

아쿠아시티는 쇼핑 위주라 딱히 볼 건 없지만 기왕 왔으니 어떤 것들이 있나 좀 살펴보기로~

 

 

 

 

 

 

 

 

 

살짝 뒤에서 보니 자유의 여신상이 꽤 크긴 크다.

 

 

 

 

 

 

 

 

 

 

 

 

 

 

 

 

 

 

어딜 가도 인기가 많은 디즈니 샵~

 

역시나 여행할 때 쇼핑은 정해놓은 것 외에는 거의 하지 않는 편이라서 개인적으로는 별로 재미없는 곳

 

 

 

 

 

 

 

 

 

구석구석 돌아본 적이 없는 곳이라 이렇게 큰 극장이 있는 줄은 몰랐다.

 

볼만한 영화가 있으면 봤을텐데 딱히...

 

 

 

 

 

 

 

 

 

4층인가 5층에는 소니 체험관이 있어서 들어가보려고 했는데... 영상장비나 카메라가 아니라 말 그대로 3D 체험관이라서 그냥 패스

 

 

 

 

 

 

 

 

 

조이 폴리스 쪽으로 가기 전에 벤치에 앉아서 잠깐 쉬는데

 

북극곰 표정이 날씨와 잘 어울리더라. 아무튼 느긋하게 쉬다가 가려고 했는데 갑자기 비가 쏟아지기 시작...

 

역시나 이 날도 썩~ 좋은 시작은 아니었다.

 

 

 

 

 

 

 

 

 

비도 피할 겸 오다이바잇쵸메 상점가로~

 

 

 

 

 

 

 

 

 

평일이기도 하고 특별한 것이 없는 날이라 여기도 한산하더라.

 

 

 

 

 

 

 

 

 

전에도 봤었던 복불복 뽑기가 상자색깔 하나 바뀌지 않고 그대로~

 

상품도 그대로...

 

 

 

 

 

 

 

 

 

어머니가 부엉이를 좋아하셔서 이쪽에도 있지 않을까 싶어서 찾아봤는데 다행히 있어서 구입!

 

가게 주인이 어디서 왔냐고 물어봐서 한국에서 왔다고 하니 간단한 한국어를 말해서 좀 놀람... 한국사람이 자주 오기는 하는 곳이지만 셍각보다 구입하는 것은 많지 않을텐데...

 

아무튼 좀 놀랐다.

 

 

 

 

 

 

 

 

 

여기서 와사바 키켓을 샀어야 하는데... 공항 면세점에는 없는게 여기는 있더라.

 

 

 

 

 

 

 

 

 

요즘도 이모티콘을 자주 사용하는지 모르겠지만 이걸 상품화 하는 걸보면 참 대단하다.

 

 

 

 

 

 

 

 

 

신칸센타고 시즈오카에 가지 못한 것을 여기서 잠깐 달랬다...

 

하긴... 도쿄도 비가 오고 있었으니 시즈오카에 갔었다면 시간은 시간대로 비용은 비용대로 헛수고만 했을지도

 

 

 

 

 

 

 

 

 

 

 

 

 

 

 

 

 

 

 

 

 

 

 

 

 

 

 

 

 

 

 

 

 

 

 

 

 

 

 

 

 

 

 

 

 

잇쵸메 상점가는 언제 가봐도 재미있는 곳이다.

 

소소한 즐거움을 주는 것도 여행의 묘미이고~

 

아무튼 대충 둘러보고 비도 아마 그치지 않았을까 생각해서 후지 TV쪽으로~

 

 

 

 

 

 

 

 

 

그런데 비는 여전히...

 

 

 

 

 

 

 

 

 

후지TV 캐릭터 같은데 아이 표정이 좀~

 

 

 

 

 

 

 

 

 

 

 

 

 

 

 

 

 

 

원피스도 전시되어 있다고 해서 꽤나긴 에스컬레이터 타고 위로~

 

 

 

 

 

 

 

 

 

 

 

 

 

 

 

 

 

 

마크로스 외에는 크게 관심이 없는 터라 그냥 무덤덤...

 

 

 

 

 

 

 

 

 

독특한 건 원피스 관련 까페가 있더라.

 

 

 

 

 

 

 

 

 

메뉴들은 꽤 많은 듯~ 그런데 정작 만화에서 뼈 하나에 크게 붙어있는 고기 메뉴는 없는 듯~ㅋㅋ

 

 

 

 

 

 

 

 

 

이 곳에서 더 올라가는 것은 유료라는 것도 있고 그냥 한번 와본 거라서 중간에 후지TV 역사관 좀 둘러보고 다이바시티쪽으로

 

 

 

 

 

 

 

 

 

에스컬레이터가 꽤 길어서 그런지 빨려 들어가는 느낌~

 

 

 

 

 

 

 

 

 

 

 

 

 

 

 

 

 

 

 

 

 

 

 

 

 

 

 

이제는 큰 감흥도 없는 RX-78

 

몇 번을 봤는지 기억도 안난다. 기왕이면 이제 마크로스를 1:1로 해보는 건 어떤지??? 30주년도 지났는데~

 

 

 

 

 

 

 

 

 

 

 

 

 

 

 

 

 

 

 

 

 

 

 

 

 

 

 

 

 

 

 

 

 

 

 

 

 

 

 

 

 

 

 

 

 

 

 

 

 

 

 

 

 

 

 

 

 

 

 

 

 

 

 

 

 

 

 

 

 

 

 

 

 

앞에는 건담 도쿄 프론트 간이샵이 있는데 다른 것들이야 박스 놀이 정도인데

 

유니콘 페넥스는 코팅 버젼이라 그런지 구매할만 하겠더라. 건담 별로 안 좋아해서 다행~

 

이 때까지도 여전히 비가 내리고 있어서 비너스 포트 쪽은 왠지 가기 싫어진 것도 있고 이러저래 좀 피곤해서 다시 호텔로...

 

나이를 먹긴 먹었나보다...

 

 

 

 

 

 

 

 

 

 

 

 

 

 

'Bon voyage'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도쿄여행 다섯째날  (0) 2014.11.28
도쿄여행 넷째날 (3)  (2) 2014.11.27
도쿄여행 넷째날 (2)  (0) 2014.11.27
도쿄여행 넷째날 (1)  (0) 2014.11.25
11월 도쿄여행 셋째날 (2)  (0) 2014.11.19
11월 도쿄여행 셋째날 (1)  (0) 2014.11.18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