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Junk Story

파주에 간 김에~

by 분홍거미 2011. 11. 14.

기왕 파주까지 간 김에 바로 옆에 프리미엄 아울렛도 있고 해서 잠깐 들러봤다.

의외로 다양한 브랜드가 입점해 있었는데...

뭐 하는 브랜드는 1/3 정도? 가격이 저렴한만큼 인기 있는 제품들은 후딱 팔려 나가는 듯 싶더라~

고가 브랜드들은 세일해도 넘사벽이고~ㅋ


여기도 크리스마스 분위기가~ㅋ



아울렛을 나와서 괜찮은 장어집 근처에 있다고 문산쪽으로 향했다.


반구정 나루터집이라는 유명한 장어구이집이라고 하는데

대기실이 따로 있고 순서가 되면 방안에 앉아 있다가 차린 상을 통째로 받는 독특한 집이었다.

밖에서는 연신 장어를 구어대느라 연기가 폴폴폴~


하늘이 맑아서 그런지 해질녘즘에 하늘이 이쁘더라.


배가 좀 부른 관계로 딱 3인분만 시켰다. 이게 상이 통째로 들어오더라는~ㅎㅎ


적당히 잘 구워진 장어가 등장~

느끼하지도 않고 적당한 숯향에 담백하게 잘 먹었다.


오늘 위가 아주 깜놀했을 듯~ㅋㅋ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