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Junk Story

오랜만에 운동하러 한강에~

by 분홍거미 2013. 8. 25.

장마도 길었고 장마 끝나고 여행도 갔다오고 해서 계속 운동할 생각조차 하지 않고 있었는데

 

오늘은 날씨도 좋고 해서 아침에 일어나서 한강에 갔다왔다.

 

 

 

 

 

 

 

110mm에서 100mm로 내려오긴해서 생각보다 부담은 덜 되는데 부츠성형을 약간 했지만 역시나 발이 아프다.

 

음... 이제는 적응될 때도 됐는데 오랜만에 신어서 그런가?

 

 

 

 

 

 

 

 

 

아무튼 스케이트 갈아신고 챙길 것 챙겨서 일단 출발~!

 

 

 

 

 

 

 

 

 

날은 더웠지만 아침부터 자전거 타는 사람들이 많더라.

 

 

 

 

 

 

 

 

 

 

 

 

 

 

 

 

 

 

 

 

 

 

 

 

 

 

 

 

 

 

 

 

 

 

 

 

바람이 등 뒤에서 불고 있어서 사진도 찍으면서 여유있게 여의도로 가고 있었다.

 

돌아올 때 맞바람 불면...

 

 

 

 

 

 

 

 

 

 

 

 

 

 

 

 

 

 

 

 

 

 

 

 

 

 

 

 

 

 

 

 

 

 

 

 

슬슬 시간이 오후로 향하다보니 점점 더 더워지고 힘들어서 숨이 턱턱 막힐 때쯤

 

그늘로 들어가게 되서 다행이었다. 진짜 힘들어서 되돌아갈 뻔~

 

 

 

 

 

 

 

 

 

 

 

 

 

 

 

 

 

 

다 좋은데 여기는 오르막이 너무 많다. 

 

 

 

 

 

 

 

 

 

그래도 내리막도 있으니 그 재미에 올라가지 않나 싶고~

 

 

 

 

 

 

 

 

 

 

 

 

 

 

 

 

 

 

슬슬 보이기 시작한 여의도~

 

 

 

 

 

 

 

 

 

 

 

 

 

 

 

 

 

 

 

 

 

 

 

 

 

 

 

 

 

 

 

 

 

 

 

 

 

 

 

 

 

 

 

 

 

 

 

 

 

 

 

 

 

 

 

 

 

 

 

 

 

 

 

잠시 쉬다가 다시 잠실로 돌아가는데 도착할 때까지 맞바람 불어서 힘들고 발은 조여서 아파오고...

 

이 힘든 걸 뭐 좋다고 계속하는지 모르겠다~ㅋㅋ

 

오늘은 인라인타는 사람을 단 한명도 보질 못했다. 음... 지나가다가 인사라도 하면 좀 덜 힘들 것 같은데...

 

이제 인라인도 올림필 종목으로 채택되지 않는 한 찬밥신세가 될 것 같다. 전용트랙 밖에서 타다가 사고나면 법적 보호를 받기도 힘들어졌고

 

앞으론 더 신경써서 사고나지 않게 타야지~

 

찬밥 신세되는 거 참 그렇더라.

 

 

 

 

 

 

 

 

'Junk 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얼마만에 등산이냐~  (0) 2013.10.14
숨고르기~  (0) 2013.10.05
오랜만에 운동하러 한강에~  (0) 2013.08.25
집에 도착~!  (0) 2013.08.08
오랜만에 친구녀석들과 술한잔~  (0) 2013.07.26
오랜만에 다운그레이드~  (2) 2013.06.11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