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백운대7

오랜만에 일출보러 백운대에~ 추워지긴 했는데 왠지 체감온도가 들쭉날쭉이다. 이제 좀 주말에 다시 여유가 생겨서 운동도 할 겸 주말에 아침 일찍 백운대로 향한다~ 등산이라는게 언제는 무난하게 올라가고 언제는 겨우겨우 올라가고 참 적응하기 힘든 운동이 아닌가 싶다. 예나 지금이나 변함없이 말이지... 인라인은 지금이라도 다시 타면 크게 불편한게 없는데... (올해는 다 지나갔고 내년에는 마음 편하게 탈 수 있으려나?) 아무튼 무슨 바람이 불어서 일출사진 찍어보겠다고 카메라에 삼각대 들고 새벽에 일찍 집을 나섰다. 2주전에 친구녀석이랑 감악산에 갔다왔었는데 몸이 완전 뻣어버려서 비교적 짧은 코스지만 잘 올라가려나 걱정했는데 무난히 잘 올라갔다. 작년 겨울이었나? 혼자 올라갈 때에는 제법 싸한 느낌이 들어서 좀 그랬는데 이것도 이제 익숙해.. 2019. 11. 26.
날 잘못 잡은 백운대 일출 친구녀석들이랑 올해가 넘어가기 전에 일출보러 산에 가자고 하긴 했는데 전 날 술을 마신 것도 있고 여행갔다와서 몸이 좀 피로한 것도 있어서 그냥 잘까 생각하다가 주섬주섬 옷입고 카메라 챙겨서 도선사 앞 주차장에 도착 여기 지나가는데 갑자기 음악이 크게 나와서 완전 놀람 ㅋㅋ 토요일은 정말 추운 날이었다. 어느 정도 감안하고 옷도 따뜻하게 입긴했는데 그래도 역시 추위는 추위더라. 잠깐잠깐 쉴 때마다 내쉬는 숨에 담배연기처럼 하얗게 되는 걸보고 정상에 가면 얼어죽는 거 아닌가 걱정부터 되고 자주 올라가는 백운대이지만 어두울 때는 항상 길이 헷갈리는 경우가 많다. 이 날도 몇번을 엄한길로 ㅋㅋ 이 계단을 올라가면 머지 않아 정상에 도착할 수 있는 거리가 된다는 거지... 꽁꽁 얼었다. 올라가는 길에 발을 디딜.. 2018. 12. 10.
이젠 가을의 끝자락... 요즘 들어서 계속 느끼는 거지만 봄도 그렇고 가을도 그렇고 인사만 하고 훅~ 가버리는 느낌... 사실 저번 주에도 친구녀석이랑 백운대에 갔다왔는데 비온 다음 날이라서 한번 더 가자고 꼬셨는데 흔쾌히 OK!해서 오랜만에 둘이서 등산~ 혼자 하는 것도 이런 저런 생각을 할 수 있어서 좋지만 친구녀석과 같이 하는 등산도 좋다. 이번엔 처음으로 둘레길로 도선사쪽으로 올라갔는데 오르락 내리락 하는게 싫어서 안 갔더니만 의외로 괜찮다. 앞으로는 이 길로 계속 갈지도 모르겠네 저번 주에는 제법 울긋불긋한 모습을 보여줬는데 비가 와서 그런가... 슬슬 접어드는 느낌이다. 요긴하게 잘 쓰고 있는 아디다스 테렉스~ 앞으로도 등산화는 아디다스로 할 생각 날씨가 맑아서 적절하게 파랗고 적절하게 울긋불긋한 단풍이 잘 어우러져서.. 2018. 10. 29.
올해 초 눈내린 산은 마지막이 아닐까~ 작년 12월부터 겨울산에 간다간다 생각하고 있었는데 이래저래 시간이 안 맞은 것도 있고 좀 피곤하기도 하고... 미루고 미루다가 갔다왔다. 도선사 입구 주차장은 만차일 것 같아서 올라오는 중간에 차 세워놓고 국립공원 입구까지 도보로... 벌써 퍼지는 거 아닌가 싶어서 걱정했는데 문제가 없어서 다행~ 출발~ 설산은 처음으로 가본다. 그래서인지 올라갈 때 한걸음 한걸음 조심해서 올라가게 되더라. 왠지 시간이 좀 걸릴 것 같은 느낌이... 산이라서 그런지 좀 추워서 눈은 빨리 녹지 않은 듯~ 고이 모셔뒀던 아디다스 테렉스 패스트 R 신고 갔는데 역시나 마음에 든다. 아침을 거르고 와서 그런지 배가 좀 고팠다. 이걸보고 초밥먹고 싶다고 생각했으니 ㅋㅋ 좀 더 높은 산에 갔더라면 시원시원한 눈밭과 눈꽃을 볼 수 .. 2018. 1. 29.
일출보러 백운대로~ 뭔 바람이 불었는지 새벽에 우이동으로 향했다. 어제 일이 토요일에 일이 늦게 끝나서 좀 피곤하기도 하고 자기 전에 맥주 한캔 마시고 자서 그런지 일어나기로 했던 시간에 일어나는 건 실패... 부랴부랴 준비하고 우이동으로 향했다. 일요일이라 5시가 되기 전에 도착해서 주차할 곳 없을까봐 걱정했는데 다행이 여유가 있어서 후딱 주차하고 바로 산행길로 미리 헤드렌턴이랑 LED라이트를 구입해놨는데 이것저것 좀 찾아보다가 결국엔 전에도 사용한 적이 있던 브랜드 FENIX사의 HL60R 헤드랜턴이랑 예비로 쓸 TK09를 같이 구입~ 일반건전지를 사용하는게 아니라서 좀 번거롭긴하지만 러닝타임이 길고 제품 자체도 제법 튼튼해서 오랫동안 사용할 수 있어서 구입했다. 이번에 사용해본 느낌으로는 최대 900루멘에 High레벨.. 2017. 11. 13.
오랜만에 다시 백운대 5월달에 일본에서 친구가 왔을 때 오랜만에 등산하면서 완전 저질체력 증명하고 그 이후로 나름 이래저래 조금씩 운동은 하고 있었다. 갑자기 토요일에 쉬게 되어서 뭘할까 좀 생각하다가 날씨도 좋은데 산에 한번 가자라고 생각해서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북한산으로 출발~! 혹시나 하는 기대에 도선사 앞 주차장까지 왔었는데 역시나 만차... 전에도 주차했었던 곳에 주차를 하고 다시 올랐다. 5월 이후로는 산에 가본 적이 없어서 탐방센터까지 오다가 퍼지는 거 아닌가 싶어서 엄청 걱정했는데 다행히 큰 문제는 없었다. 간단하게 초코바에 물 좀 적당히 마시고 출발하기로~ 거리상으로는 비교적 짧은 거리이지만 나한테는... 실크로드 뺨치는 기억이 있었기에 걱정이 앞섰다. 뭐... 오늘 안으로는 내려오겠지... 생각하면서~ㅋ 얼.. 2017. 8. 26.
오랜만에 놀러온 일본 친구 저번 주에 오랜만에 일본친구가 동생이랑 같이 1박2일로 놀러왔었다. 좀 길게 여행을 왔으면 좋았을텐데...하고 생각하긴 했는데 이번에는 여유있게 올 수 있는 상황이 아니라서 최대한 친구가 해보고 싶은 건 다 해볼 수 있도록 노력했다. 그래도 역시나 짧은 시간은 좀 아쉽... 꼭 등산을 하고 싶다고 해서 공항에서 가까운 백운대로 결정 공항에 도착하자마자 바로 우이동으로 향했다. 사실 등산은 진짜 언제 했는지 기억이 나지 않을 정도로 오랫동안 안 했는데... 나름 인라인도 타고 하니 '설마 백운대도 못 가겠어?'라는 생각이 화근~ㅋㅋ 친구가 돌아가고 나서야 '운동 열심히 해야겠다'라는 생각이 들더라. 나중에 꼭 후지산도 한번 가보고 싶으니 조금씩 연습도 할 생각~ 아무튼 우이동에 도착하자마자 바로 도선사로 .. 2017. 6.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