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My collection

아디다스 이지 슬라이드 퓨어 (ADIDAS Yeezy Slide Pure) - 아직 한발 더 남았다~ㅋㅋ -

by 분홍거미 2022. 5. 27.

일본 컨펌앱 두번째로 당첨된 슬라이드 퓨어

 

가끔 한개씩은 당첨되는 경우가 있었지만 이번처럼 두개가 동시에 당첨되는 경우는 처음이었다.

 

그래서 둘중에 하나는 캔슬되는 거 아닌가 내심 걱정했었는데 무난히 잘 받았다.

 

뭔가 운이 좋았던 것 같은 느낌~

 

 

 

뭔가 살짝 박스가 작아보이는 느낌이었다. 뭐지???

 

 

 

 

 

 

 

 

일단 구입한 사이즈는 265mm(US8)사이즈

 

실측 발길이 250mm, 발볼은 100mm정도인데 아디다스의 경우에는 항상 반업해서 255mm를 신지만

 

폼러너나 슬라이드의 경우에는 사이즈 단위가 영단위로 떨어지는데

 

US7이면 255mm, US8이명 265mm로 되어 있어서 사이즈 선택이 좀 애매한 건 사실

 

어제 포스팅에서도 얘기했지만 보통 자기 발사이즈에 +15mm를 해서 사이즈를 선택하는게 

 

가장 무난하다고 했는데 발볼이 그리 여유로운 신발도 아니고 슬리퍼 타입이니

 

어느 정도 오버사이징을 해도 큰 문제는 없기 때문에 그렇다.

 

 

 

 

 

 

 

 

슬라이드는 속지 포장도 좀 톡특하게 되어 있는 듯~

 

 

 

 

 

 

 

 

그린 글로우 박스와 비교를 해봤는데 확실히 작다.

 

그렇다고 제품 사이즈에 문제가 있는 건 아니니 다행이고

 

 

 

 

 

 

 

 

궁금해서 물어봤는데 제조국가에 따라서 박스가 살짝 다르다고 하더라.

 

이번 그린 글로우의 경우에는 중국, 퓨어의 경우에는 인도에서 만들었는데 

 

혹시 궁금하면 사이즈 택을 참고하면 될 것 같다.

 

 

 

 

 

 

 

 

퓨어도 택은 들어 있는데 종이끈은 따로 있지 않더라.

 

역시나 끈 때문에 제품이 눌리는 경우가 있어서 그런 것 같음

 

 

 

 

 

 

 

 

 

 

 

 

 

 

 

 

 

 

 

 

 

 

 

 

 

 

 

 

 

 

 

 

 

 

 

이것도 이전 버전을 본 적이 없어서 정확히는 모르겠다만

 

그린 글로우도 그렇고 퓨어도 그렇고 톤이 좀 밝아진 느낌이다.

 

이전 버전에 대해서 다소 색이 진하다는 얘기가 많았던 건지 그래서 톤을 좀 올린 것 아닌가?

 

 

 

 

 

 

 

 

위에서 보면 확실히 슬라이드 너비에 비해서 앞쪽 홀이 좁은 느낌

 

조금만 더 안쪽 공감을 넓게 했으면 어땠을까 싶은데 아마도 내구성과 어느 정도 타협을 해서 

 

어쩔 수 없는 부분 아닌가 싶다.

 

 

 

 

 

 

 

 

어찌보면 사출성형으로 통짜로 뽑아낸 제품이다보니 군더더기 없이 깔끔한 느낌

 

 

 

 

 

 

 

 

퓨어 컬러가 아무래도 옷과 매칭하기도 쉽고 컬러자체가 무난해서

 

다른 컬러에 비해서 살짝 더 인기가 있는 것 같기도 하고

 

그리고 미드솔(?!)과 아웃솔부분이 제법 두께가 있고 재질 자체가 쫀쫀한 고무의 느낌이 있어서 그런지

 

쿠션감은 꽤 좋은 편

 

 

 

 

 

 

 

 

뒷축에는 아디다스 로고가 새겨져 있고 살짝 볼록하게 올라와 있는데

 

아무래도 걸을 때 하중을 많이 받는 부분이다보니 쿠셔닝을 위해서 그렇게 디자인 한 것 같음

 

 

 

 

 

 

 

 

뒷축에서 보면 이지제품의 특징을 볼 수 있는데

 

다 그런 건 아니지만 유난히 이지 제품들은 아웃솔 뒷축부분이 올라가는 디자인을 많이 사용하더라.

 

 

 

 

 

 

 

 

슬라이드의 경우에는 슬리퍼 특성상 두께의 한계가 있어서 과감하게 올리지는 못한 것 같고

 

 

 

 

 

 

 

 

 

 

 

 

 

 

 

 

 

 

 

 

 

 

 

 

 

 

 

 

 

 

 

 

 

 

 

밝은 톤에 포인트 주기 좋은 그린 글로우 컬러도 좋지만

 

무난하게 가볍게 묵직한 느낌을 주는 퓨어 컬러도 나름 좋다.

 

 

 

 

 

 

 

 

대부분 양쪽 안쪽에 사이즈택 스티커가 붙어 있고

 

 

 

 

 

 

 

 

사이즈와 'YEZZY MADE IN INDIA'가 음각으로 새겨져 있고

 

 

 

 

 

 

 

 

아웃솔 패턴은 가장 일반적인 패턴이고 이지 데저트 부츠도 동일한 아웃솔 패턴을 사용하고 있음

 

그리고 이번 사출성형시 주입하는 입구는 앞쪽 엄지발가락 쪽에 있으니 이것도 알아두면 좋을 것 같음

 

 

 

 

 

 

 

 

확실히 그린 글로우에 비해서 질감이 어떤지 바로 알 수 있는데

 

개인적으로 이전 버전의 맨들맨들한 질감보다는 이게 더 좋은 것 같다.

 

광도 은은하게 올라오는 반광의 느낌이라서 

 

 

 

 

 

 

 

 

 

 

 

 

 

 

 

 

 

 

 

 

 

 

 

 

 

 

 

 

 

 

 

 

 

 

 

그렇게 한번 당첨되기가 힘들었었는데 왠일로 두개나 당첨되고

 

이번에 나온 오닉스 컬러는 또 다른 곳에서 당첨되어서 발매한 제품 중에 풀셋으로 구입해보는 건

 

이지 슬라이드가 처음인 것 같음~

 

이러면 당분간 운이 없을텐데 걱정~ㅋㅋ

 

 

 

 

 

 

 

 

 

어쨌든 돌아가며 잘 신을 생각~

 

그나저나 오늘 스캇 에어맥스1은 꽝일 것인가 하나라도 건질 것인가...

 

왠지 전자일 것 같아...

 

 

 

 

댓글0